최종편집
2018-12-19 오후 3:11: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고양뉴스
구청뉴스
기업경제
교육환경
정치뉴스
경기뉴스
체육행사
축제문화
기관단체
사회생활
미담사례
정보자료
오피니언
칼럼&사설
기획기사
인사이드
인물포커스
맛집&멋집
주말산책
기자탐방
주요행사모임
자유게시판
2013-06-17 오전 8:58:23 입력 뉴스 > 교육환경

악어가 사랑스럽고 아름답다?
세계 최고 파충류 전문가 한국에


세계적인 파충류 전문가이자 탐험가인 브래디 바 박사를 초청하여『헬로우! 브래디 바 - 악어와 놀자』행사를 서울대공원은 내셔널지오그래픽채널과 공동으로 지난 16일(일) 오후 2시부터 가졌다.

 

 

브래디 바(Brady Barr) 박사는 내셔널지오그래픽채널 소속 탐험가이자 세계 최고의 파충류 전문가다. 70여 개국 이상을 탐험하고, 오지에 들어가 놀라운 자연의 세계와 파충류를 연구해 왔으며, 사상 최초로 현존하는 23종의 악어를 생포해 연구에 성공한 인물로, 사실상 야생에서 멸종한 것으로 알려져 있었던 ‘샴 악어’를 발견, 생포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브래디 바’ 박사는 내셔널지오그래픽채널 프로그램과 강연을 통해 파충류가 징그러운 괴물이 아닌, 사랑스럽고 아름다운 동물이며 심각한 멸종위기에 처해 있음을 세계에 알려왔다.

 

 

브래디 바 박사는 1997년부터 내셔널지오그래픽채널 소속 탐험가로 활동하며 100편 이상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최초로 대왕오징어에 무선카메라 부착, 전기뱀장어 DNA 채취, 실제 사이즈의 동물로 위장하여 야생 동물에 근접 접근 등 기상천외한 연구법과 적극적 행동력을 발휘해왔다. 최근 그는 우간다에서 사람을 21명이나 죽인 식인악어를 포획하는데 성공했다.

 

브래디 바 박사의 활동은 자연보호에 대한 깊은 관심에서부터 시작되었다. 현재 악어는 무분별한 개발로 인해 서식지가 파괴되고, 지구 온난화 등으로 인해 총 100여종 가운데 현재 23종만이 남아 있으며, 이 가운데 3분의 1은 멸종위기에 처해 있다. 악어는 생태계의 핵심종(種)으로 멸종 시 생태계 전체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동물이나 이에 대한 관심이 크지 않아 더 심각한 상황이다.

이나미(gyinews7@gmai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크게보기]
고양 선관위, 내년 전국동시조합장선거 ..

고양시덕양구선거관리위원회는 내년 3월..

정의당, 고양시 4개 지역위 창당 완료 ..

정의당이 고양시 지역위원회를 현행 ..

경기도 방문한 '북측대표단' 17일 출국 ..

지난 14일 ‘아시아태평양의 평화번영..

'고양시 한국당 당협위원장 교체' 요구 ..

최근 결성된 보수지향 시민단체인 고..

[지역주민교육특강] 2019년 연말정산 전략
고양시자원봉사센터, '2018 고양시자..
[부고] 이봉운 고양시 제2부시장 빙모상
2018년 지역평생교육활성화사업 행복..
고양인터넷신문 개국 10주년 기념 인사 김..

고양시민에게 필요한 정보와 뉴스를 ..

고양인터넷신문 개국 10주년 기념 인사 심..

애독자 한 사람으로서 고양인터넷신문..

이재준
김현미
이윤승
정재호
고철용
유은혜
심상정
소영환
김태원


방문자수
  전체 : 187,902,265
  어제 : 74,162
  오늘 : 43,141
  현재접속 : 121
고양인터넷신문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고양시청로 19, 401호(주교동,서현빌딩) | 제보광고문의 031-968-8000 | 팩스 031-968-8018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8.08.22 | 등록번호 경기 아 50054호
발행인:최식영/편집인:김송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식영

Copyright by gy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 gyinews7@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