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2-18 오후 10:10: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고양뉴스
구청뉴스
기업경제
교육환경
정치뉴스
경기뉴스
체육행사
축제문화
기관단체
사회생활
미담사례
정보자료
오피니언
칼럼&사설
기획기사
인사이드
인물포커스
맛집&멋집
주말산책
기자탐방
주요행사모임
자유게시판
2017-10-23 오후 9:05:33 입력 뉴스 > 정치뉴스

고양시 식사2구역 '지분 쪼개기' 논란
박지원 전 대표, 국감서 '철저 수사' 촉구


【고양인터넷신문】23일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는 고양시 식사동 개발에서 발생한 지분 쪼개기 사건과 관련해 의정부지검장에게 철저히 수사할 것을 주문했다.

 

 

이날 박지원 전 대표는 서울고검 등 산하 지검국정감사에서 고양시 식사2구역 도시개발 사업은 봉이 김선달도 울고 갈 사건으로 약 242m²의 땅에 주인만 129명이고, 이 사람들이 모두 2008917일 동시에 토지를 매입한 것으로 기록되어 있고, 또 다른 번지 168m²112명이 일괄 구매를 했는데, 이는 개발 회사 직원, 가족, 인척을 다 동원해 우호 지분 확보를 위한 지분 쪼개기로 보인다며 철저하게 수사할 것을 촉구했다.

 

이에 대해 김회재 의정부지검장은 철저하게 수사해 신속하게 처리 하겠다고 답변했다.

 

한편, 고양시 식사2구역은 총 3,200여 세대 아파트 및 기반시설 등을 건설하는 대규모 도시개발사업이며 아파트 사업부지의 지분은 디에스디삼호()가 약 50% 신안건설산업()이 약 40%, 지에스건설이 약 10%, 지분 쪼개기 등 문제로 장기간 사업이 지연돼 조합원과 시행사가 피해를 입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신안건설산업은 공동시행사업자인 디에스디삼호()이 식사동 634-6번지에 129, 587-14번지에 112명 등 도합 241명에게 각각 1.5m² 토지를 하루에 매매하는 방식으로 위장 조합원을 만들어 위법행위가 이뤄졌다고 의정부지방검찰청 고양지청에 수사를 의뢰한 바 있다.

홍기훈(gyinews7@gmail.com)

      

  의견보기
시민
요진비리도 조사해라 2017-10-24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크게보기]
고양 선관위, 내년 전국동시조합장선거 ..

고양시덕양구선거관리위원회는 내년 3월..

정의당, 고양시 4개 지역위 창당 완료 ..

정의당이 고양시 지역위원회를 현행 ..

경기도 방문한 '북측대표단' 17일 출국 ..

지난 14일 ‘아시아태평양의 평화번영..

'고양시 한국당 당협위원장 교체' 요구 ..

최근 결성된 보수지향 시민단체인 고..

[지역주민교육특강] 2019년 연말정산 전략
고양시자원봉사센터, '2018 고양시자..
[부고] 이봉운 고양시 제2부시장 빙모상
2018년 지역평생교육활성화사업 행복..
고양인터넷신문 개국 10주년 기념 인사 김..

고양시민에게 필요한 정보와 뉴스를 ..

고양인터넷신문 개국 10주년 기념 인사 심..

애독자 한 사람으로서 고양인터넷신문..

이재준
김현미
이윤승
정재호
고철용
유은혜
심상정
소영환
김태원


방문자수
  전체 : 187,868,894
  어제 : 74,162
  오늘 : 9,770
  현재접속 : 109
고양인터넷신문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고양시청로 19, 401호(주교동,서현빌딩) | 제보광고문의 031-968-8000 | 팩스 031-968-8018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8.08.22 | 등록번호 경기 아 50054호
발행인:최식영/편집인:김송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식영

Copyright by gy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 gyinews7@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