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2-18 오후 10:10: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고양뉴스
구청뉴스
기업경제
교육환경
정치뉴스
경기뉴스
체육행사
축제문화
기관단체
사회생활
미담사례
정보자료
오피니언
칼럼&사설
기획기사
인사이드
인물포커스
맛집&멋집
주말산책
기자탐방
주요행사모임
자유게시판
2017-12-13 오후 1:52:13 입력 뉴스 > 정치뉴스

한국당 새 원내 사령탑에 김성태 의원
'대여투쟁' 선언···정책위의장에는 함진규


【고양인터넷신문】12일 국회에서 치러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3선의 김성태 의원이 2차 투표까지 갈 것이란 예상을 뒤엎고 1차에서 국회의원 108명 참석에 55표를 얻어 새 원내사령탑에 올랐으며, 러닝메이트로 나선 함진규 의원이 정책위의장이 됐다.

 

 

서울 출신으로 김무성계로 분류됐던 김성태 새 원내대표는 '강력한 대여투쟁'을 선언하고 싸움에 격식을 둘 이유가 없으며, 싸움박질도 해 본 사람이 잘하는 법"이라며 "싸우면 반드시 이기는 야당으로 내년 6.13 지방선거에서 승리로 보답할 것"을 밝혔다.

 

 

당초 어느쪽도 과반 득표를 하기 어렵고 어차피 2차 투표에서 결정 날 것이라는 예측을 뒤엎고 1차에서 김성태.함진규 조가 35표를 얻는데 그친 홍문종.이채익 조를 20표 차이로 앞서 싱겁게 끝나자 '친박계가 역사속으로 사라지고 당이 새롭게 화합하는 계기가 됐다'고 수근거렸다.

 

 

자유한국당 원내사령탑을 거머쥔 3선의 김성태 신임 원내대표는 중동근로자 출신으로 25년 간 노동운동을 했으며, KT 등 정보통신기업의 노조 연합체인 전국정보통신 노동조합연맹 근로자 위원, 한국노총 사무총장 등을 역임했다. 

 

 

홍준표 대표측과 바른정당 탈당파가 주축인 김무성계가 연합해 지원한 김성태 원내대표가 원내 권력을 장악함으로써 자유한국당에 적지 않은 변화가 있을 것이란 예상인 가운데 김 당선자는 '한국당의 당면 과제는 첫째도, 둘째도 문재인 정권과 맞서 싸우는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김 당선자는 "친박.비박 찾다가 쪽박을 차버렸다는데 무슨 염치로 친홍.비홍인가? 앞으로 사당화가 우려된다면 자신이 앞장서 깨버리겠다"고 선언하고 "국회 선진화법으로 인해 야당이 무기력해지지 않도록 대여 투쟁의 끈을 놓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국회/정차모 기자]   

고양인터넷신문(gyinews7@gmail.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크게보기]
고양 선관위, 내년 전국동시조합장선거 ..

고양시덕양구선거관리위원회는 내년 3월..

정의당, 고양시 4개 지역위 창당 완료 ..

정의당이 고양시 지역위원회를 현행 ..

경기도 방문한 '북측대표단' 17일 출국 ..

지난 14일 ‘아시아태평양의 평화번영..

'고양시 한국당 당협위원장 교체' 요구 ..

최근 결성된 보수지향 시민단체인 고..

[지역주민교육특강] 2019년 연말정산 전략
고양시자원봉사센터, '2018 고양시자..
[부고] 이봉운 고양시 제2부시장 빙모상
2018년 지역평생교육활성화사업 행복..
고양인터넷신문 개국 10주년 기념 인사 김..

고양시민에게 필요한 정보와 뉴스를 ..

고양인터넷신문 개국 10주년 기념 인사 심..

애독자 한 사람으로서 고양인터넷신문..

이재준
김현미
이윤승
정재호
고철용
유은혜
심상정
소영환
김태원


방문자수
  전체 : 187,869,131
  어제 : 74,162
  오늘 : 10,007
  현재접속 : 102
고양인터넷신문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고양시청로 19, 401호(주교동,서현빌딩) | 제보광고문의 031-968-8000 | 팩스 031-968-8018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8.08.22 | 등록번호 경기 아 50054호
발행인:최식영/편집인:김송분 | 청소년보호책임자 최식영

Copyright by gy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 gyinews7@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