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7-17 16:48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시 일자리사업, 주교화훼단지 농가소득에 도움

기사입력 2019-06-26 11:0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에서 추진하는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이 지역 특화산업인 화훼산업과 연계,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고양시는 올해부터 국내에서 생산되는 접목 선인장 전체 수출규모인 미화 250만 달러 중 약 50%인 약 120만 달러를 수출, 접목선인장 수출 전초기지라 할 수 있는 주교화훼단지 내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의 일환인 선인장 선별 공동작업장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 인건비 상승 및 인력 부족으로 수출작업 진행에 애로를 겪던 중 고양시에서 추진하는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을 통한 인력이 수출 작업에 투입되면서 농가소득 증대 등에 도움이 되고 있다.

 

주교화훼단지 등에서 재배되는 수출용 접목선인장은 17개 농가는 영농 법인을 설립해 경기도 농업기술원 산하 고양시 선인장 연구원을 통해 육종개발 등을 지원 받으며 해마다 신품종 재배 및 경쟁력 확보를 통해 연간 250만불의 생산 물량을 전량 수출하고 있다.

 

재배 농가에서 생산된 수출용 접목 선인장이 고양시 주교화훼단지 내에 위치한 선인장 선별 공동작업장을 통해 선별, 포장 작업을 거쳐 네덜란드, 미국, 싱가포르 등 약 19개국으로 수출되는 시스템으로 운용되고 있다.
 

 

선인장 선별 공동작업장에 참여 중인 이모씨는 일자리가 절실하게 필요해 고양시에서 추진 중인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지원·선발로 작업장에 배치되어 몸은 좀 고되지만 땀 흘린 이상으로 보람이 크다, “내 손으로 작업한 예쁜 선인장이 수출용박스에 담겨 세계 각국으로 수출 된다고 하니 수출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는 자부심도 가지며 동료들과 즐거운 마음으로 작업에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선인장 선별 공동작업장에서 수출 작업장을 총괄하고 있는 정덕희 실장은 고양시 지역 특화 제품인 접목선인장 수출을 위해 오랜 기간 신품종 개발, 품질 개선, 수출 시장개척 등 다방면으로 노력해 왔지만 최근 조합 자체적으로 수출작업에 투입할 인력부족 문제로 어렵게 진행해 오던 중 고양시의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을 통한 작업 인력 지원을 받게 되어 다행이라고 전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