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0-18 17:22

  • 뉴스 > 구청뉴스

고양시 보건소, 치매안심마을 '행주동' 전체로 확대

기사입력 2019-07-01 12:3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덕양구보건소는 지난 26일 행주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치매안심마을 현판식을 개최해 행주15통에 운영하던 치매안심마을을 행주동 전체로 확대했다.
 

 

이날 현판식은 행주동 주민을 대표해서 행주동 지역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각 직능단체장들과 함께 진행했다.

 

치매안심마을 사업은 치매환자가 살아온 지역사회에서 안전하게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치매에 대한 올바른 교육 및 인식개선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 주민 모두가 행복한 치매 친화적 환경을 만드는데 중점을 둔 사업이다.

 

덕양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행주15통에서 행주동 전역으로 치매안심마을을 확대하고, 5곳의 치매안심경로당을 지정해 치매예방프로그램(인지강화교육) 및 신체활동 교육을 지원하며 치매예방 실천 강화에 힘쓰고 있다.

 

지역 주민들에게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인식 확대가 필요한 만큼 지속적으로 다양한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며, 직능단체장들의 의견을 반영해 경로당 밖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한 인지강화 프로그램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는 환자와 가족만의 문제가 아닌 공동체 단위의 관심과 배려가 필요하다주민들이 치매 걱정 없는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치매안심마을이 잘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