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9-16 00:56

  • 뉴스 > 기관단체

명지병원, 10주년 기념식서 '향후 10년 위해 재도전'

기사입력 2019-07-04 12:2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소재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은 지난 3일 오후 변화와 혁신 10주년 기념식과 경기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초청 그랜드 콘서트를 개최했다.
 

 

명지병원이 지난 2009년 이왕준 이사장을 새로운 리더십으로 변화와 혁신의 대장정을 시작한 지 만 10년을 맞아 제2의 혁신과 도약을 시작하는 의미에서 개최된 이번 기념식에는 한완상 전 적십자사 총재(전 부총리), 김성수 대한성공회 대주교, 류영철 경기도 보건복지국장, 임영진 대한병원협회장, 신경림 대한간호협회장, 김우승 한양대학교 총장, 강정애 숙명여자대학교 총장, 조선혜 한국의약품유통협회 회장(지오영 회장) 등 내빈이 참석했다.

 

또 해외에서도 인도 아폴로병원 그룹 Sangita Reddy 관리이사, 싱가포르 래플즈 병원그룹 Stanley Liew 진료부원장, 중국 BGI 지노믹스그룹 Lily Wang 지역총괄 매니저, 연변대학교 부속병원 김철호 원장과 류연상 당위상무서기, 김영덕 진료부원장 등이 참석했다.
 

 

한완상 전 적십자사 총재는 격려사를 통해 지난 10년간 질과 양적으로 모두 믿기 어려울 정도의 성장과 성숙을 이뤄낸 데에는 이왕준 이사장의 강력한 리더십에 기인한다현대의학으로 고칠 수 없는 병을 낫게 하는 것은 환자 자신의 믿음이라며 이것이 바로 명지병원의 미션인 환자자제일주의가 만들어내는 기적이라고 말했다. 민족 간의 멍든 상처를 치유하는 의사의 사명을 틀림없이 완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왕준 이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결코 순탄치만은 않았던 지난 10년을 일관된 전략과 확고한 팀워크로 이끌어 왔다깊은 믿음으로 함께해 준 교직원들과 끊임없이 격려와 지지를 아끼지 않았던 주위의 응원군들 덕분에 변화와 혁신을 이뤄낼 수 있었다며 감사를 전했다.
 

 

이어 이 이사장은 창조적인 혁신과 비약적인 도전을 다시 시작하는 앞으로의 10년에 대한 선전포고를 하겠다바이오 융복합 전략의 전면화 더욱 강력한 글로벌 전략과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 혁신적 통합의료시스템의 완성 통일을 준비하고 남북간 교류를 대비한 미래적 혁신 등의 4가지 전략을 강조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류영철 보건복지국장이 대독한 축사를 통해 명지병원은 지난 10년간 혁신적이고 글로벌한 통합의료시스템을 갖춘 대표 의료기관으로 발전했다경기도광역치매센터와 경기북서부해바라기센터, 경기북서부권역응급의료센터, 경기도 경찰마음동행센터 등 공공의료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영진 대한병원협회장은 쉬운 것 같지만 결코 쉽지 않은 환자제일주의미션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명지병원에 대해 명지병원대로만 하면 된다’ ‘명지병원만 따라하면 된다고 할 정도로 병원 혁신의 롤모델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김우승 한양대학교 총장은 지난해부터 한 가족이 된 명지병원의 지난 10년을 보면 매년 랜드마크가 될 정도의 기념비적인 업적을 세워왔다앞으로의 10년은 바이오테크놀로지를 기반으로 한 산학협력을 통해 한양대학교와 동반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영상을 통한 축사에서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는 명지병원에 큰 박수를 보낸다고 했으며, 심상정 국회의원은 한 결 같이 환자제일주의를 고수해 온 명지병원이 대한민국의 의료계를 선도하고 메이요 클리닉과 같은 세계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는 것에 지역구 의원으로서 큰 자랑으로 삼고 있다고 전했다. 또 국민건강보험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국가재난사태 때마다 신속하면서도 능동적으로 대처하며 국민의 건강을 지켜주고 있어 늘 감사하고 있고, 각종 연구와 치료에 있어서 세계적인 보건의료의 표준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국 메이요 클리닉의 Gianrico Farrugia 대표 겸 CEO메이요 클리닉과 손잡은 지 1년 만에 e컨설트와 e튜머보드 등을 통한 진료는 물론 연구와 병원 경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강력한 연대와 협력을 이루어 가고 있다한국의 환자들이 멀리 미국까지 오지 않고도 미국 최고 메이요 클리닉의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글로벌 혁신이며, 이 것을 실천하는 명지병원은 머지않아 한국 최고의 병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명지병원은 이날 오후 기념식과 함께 고양 어울림누리 어울림극장에서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 초청 그랜드 콘서트를 개최했다. 그랜드 콘서트에는 지난 10년간 동고동락한 직원 가족과 자원봉사자, 지역의 헬스리더와 서포터즈, 지역주민과 지역 인사 1200여 명이 참석, 경기필하모닉 풀멤버와 바리톤 고성현(한양음대 교수), 소프라노 강혜정(계명대 교수), 첼리스트 송민제,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고소현 등이 빚어내는 아름다운 하모니를 감상하며 변화와 혁신 10주년을 축하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