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8-23 14:08

  • 뉴스 > 교육뉴스

고양아람누리도서관, 3인 초빙 '책에게 예술을 묻다'

기사입력 2019-08-02 12:0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예술 특성화 도서관인 고양시립 아람누리도서관은 810일부터 3주간 매주 토요일 오후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예술강연프로젝트 책에게 예술을 묻다를 개최한다.
 

 

각 예술도서 저자들과 함께 다양한 주제의 심도 있는 예술프로그램으로 진행하며, 810일 첫 번째 강연에서는 박영택 미술평론가를 초빙해 민화의 맛을 중심으로 민화에 대한 내용을 담을 예정이다. 그 다음 주인 817일 강연에는 김경훈 사진기자의 사진을 읽어드립니다에 대해, 824일 세 번째 강연에서는 김선아 건축가의 여기가 좋은 이유로 진행된다.

 

첫 번째 강연을 진행하는 박영택 미술평론가는 한국 근대미술 연구자이며 수많은 전시 리뷰와 서문, 신문 칼럼 등을 썼고, 50여 개의 전시를 기획했다. 두 번째 강연자 김경훈 사진기자는 2019년 한국인 사진기자 최초로 퓰리처상을 수상했으며 2002년부터 현재까지 로이터 통신에서 근무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세 번째 김선아 건축가는 사진 찍는 건축가로 좋은 공간을 보면 소개하고 싶고 설명하고 싶어서 여기가 좋은 이유를 썼다.

 

참여 신청은 고양시 도서관센터 홈페이지(www.goyanglib.or.kr)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프로그램 관련 문의는 아람누리도서관(031-8075-9041)으로 하면 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