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9-16 00:56

  • 뉴스 > 구청뉴스

고양시, 도로표지판 1,897곳 중 20% 순차정비 나서

기사입력 2019-08-23 12:59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는 올해 고양시 도로표지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도로표지판 일제 정비를 실시한다. 기존의 지점안내 표지판에서 도로명 도로표지판으로 정비, 노후화된 도로표지 교체, 시경계 안내 도로표지를 정비 중이다.
 

 

행정안전부 및 경기도에서 올해로 도입 6년째인 도로명 주소와 관련해 기존의 지점안내 방식의 도로표지판에서 도로명 안내 표지판 정비를 적극 추진하도록 하고 있으며 매년 전체 도로표지판의 1.8%이상을 정비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이에 고양시는 고양시 도로표지 기본계획용역을 실시해 기본계획을 수립했으며, 이에 지난해 중앙로 일제 정비로 195곳을 정비했고, 올해 7월까지 호수로, 고양대로 등 176곳을 추가로 정비해 총 도로표지판 1,897곳 중 371(20%)을 정비해 목표치를 크게 상회하는 정비율을 보이고 있다.
 

 

새로운 도로표지판은 도로명 주소로 안내하되 기존 지명에 익숙한 운전자들의 편의를 위해 표지판 상단에 지명을 함께 표기하고 있으며, 서오릉로 및 경의로 등 순차적으로 정비할 계획이다.

 

시 도로관리과장은 일제의 잔재인 기존의 지점안내표지를 도로명 도로표지판으로 정비하는 것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제고 및 홍보가 필요하며 향후 노후표지판 및 지점안내표지판, 시경계표지판을 일제 정비해 도로명 주소 정착과 운전자 편의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