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0-18 17:22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시, 청년창업지원시설 '고양 28청춘창업소' 조성

기사입력 2019-09-25 14:0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관내 청년들의 창업 활성화를 위해 청년창업지원시설을 마련한다. 청년창업지원시설 명칭은 ‘28청춘창업소, 덕양구청에 인접한 화정동 시의회 청사 예정부지에 조성된다.
 

 

3,000(907.5) 규모의 부지에 조성되는 28청춘창업소는, 컨테이너 42개 동을 활용한 가설 건축물로 만들어진다. 창업공간은 1인실부터 3~4인실까지 다양하며, 세미나실과 코워킹스페이스 등 업무 지원 시설들도 마련된다.

 

10월 준공을 목표로 지난 8월부터 공사에 들어갔으며, 입주자 모집 공고는 923일부터 고양시청 홈페이지 등에 게시된다. 고양시는 컨테이너로 창업소를 조성하는 만큼, 공사 완료 후 안전성을 면밀히 검사하고 인테리어와 편의시설을 확충한 후 11월 중 기업들을 입주 시킨다는 계획이다.

 

입주 대상은 우수한 창업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거나, 고양시정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창업 아이템을 가진 청년창업자다.

 

시는 28청춘창업소가 일산테크노밸리와 연계돼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창업소를 통해 성장한 기업들이 일산테크노밸리로 확장됨으로써 일산과 덕양 산업 생태계에 선순환 구조가 형성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28청춘창업소가 청년창업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고양시는 앞으로도 청년창업자들의 꿈을 응원하고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 개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컨테이너 가설 건축물은 일반 건축물에 비해 시공 시 설치가 간편하고 비용도 크게 절감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변형이 용이해 다양한 용도로 활용이 가능하다.

 

고양시는 컨테이너 배치 구성과 외관 디자인 등을 통해 하나의 조형물로 구성할 수 있고, 나아가서는 지역의 랜드마크로까지 조성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서울 광진구의 커먼그라운드나 도봉구의 플랫폼 창동 61’ 등은 온라인에서 가볼만한 곳으로 널리 소개되고 있기도 하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