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9 14:08

  • 뉴스 > 경제뉴스

29일부터 고속버스 정기권 시범도입 '최대 36.7% 할인'

기사입력 2019-10-28 16:5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속버스 이용국민의 교통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통근·통학이 가능한 단거리 노선을 일정기간 왕복 이용할 수 있도록 고속버스 정기권 상품을 시범 도입한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1029일부터 6개 노선에 일반 정기권(서울천안·아산·평택·여주·이천, 대전천안 등 6개 노선 30일권), 1120일부터 4개 노선에 학생 정기권(서울천안·아산·평택, 대전천안 등 4개 노선 30일권)6개월간 시범운영하고, 시범운영에 따른 이용국민의 만족도 등을 검토하여 추후 시행노선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시범운영하는 정기권은 통근·통학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주중뿐만 아니라 주말까지 이용 가능한 30일 정기권이다.
 

 

정기권은 11회 왕복사용 및 주말사용이 가능하여 주중·주말 통근통학 및 개인여가 활동이 많은 버스이용자에게 큰 호응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36%의 교통비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부는 고속버스 정기권 시행근거 마련을 위한 관련규정을 마련하였고 고속버스 운송사업자, 버스터미널사업자 등 이해 관계자간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정기권 상품을 도입하였으며,고속버스 정기권을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고속버스 통합예매홈페이지(www.kobus.co.kr) 및 고속버스 티머니 앱에서 구매 후 좌석 예매까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예매시스템에 반영되도록 하였다.
 

 

정기권 이용 활성화를 위한 출시기념 경품행사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며, 세부사항은 동양고속 홈페이지(www.dyexpress.co.kr) 또는 고속버스통합예매 홈페이지(www.kobus.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대중교통과장은 이번 고속버스 정기권 도입으로 고속버스를 이용하는 통학·통근자들의 경제적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2019년 상반기부터 시행중인 정액권(free-pass)과 함께 정기권 대상노선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도록 하여 국민들이 보다 저렴하게 고속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