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9 14:08

  • 뉴스 > 스포츠/체육

리모델링 마친 '고양어울림누리 빙상장' 1일 재개장

기사입력 2019-10-31 16:5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도시관리공사는 최근 7개월간 리모델링으로 인해 문을 닫았던 고양어울림누리 얼음마루(빙상장)111일부터 재개장한다.
 

 

2005년에 준공되어 시설 노후로 인한 빙면 윤기, 안전휀스 전도 등 안전사고 위험에 따라 지난 3월부터 시작한 보수 공사는 평창 동계올림픽 아이스링크에 적용된 콘크리트 타입의 제빙시스템을 도입하여 빙면의 질을 크게 향상시켰으며, 융기에 대한 보강공사, 안전휀스 및 노후설비 교체 등을 완료했다.

 

또한 장애인의 빙상장 이용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주차장에서 지하링크로 연결되는 장애인전용 엘리베이터를 설치하였고, 안내데스크 이전과 도장공사 등 보다 쾌적하고 편리한 시설로 새단장하여 시민들을 맞이할 준비를 마쳤다.
 

 

고양어울림누리 얼음마루는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이호석, 이정수, 조해리, 김아랑 선수 등 다수의 메달리스트를 배출한 고양시청 빙상팀 훈련 장소이기도 하며, 꿈나무 학생반(피겨, 스피드) 연습대관 및 20여개 아이스하키 동호회도 이용 중에 있다.

 

또 국가대표 상비군 지도자 및 선수출신의 우수한 강사들이 진행하는 40여개 피겨·스피드 강습반을 운영하여 선수반 육성과 청소년 진로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방학기간에는 많은 학생들이 빙상 종목을 즐길 수 있도록 특강도 개설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오후 2~6시에는 일일입장을 통해 스케이팅의 묘미를 만끽할 수 있으며, 여름철(7~8)에는 빙상장 객석을 무료개방 하여 무더위 쉼터로도 운영할 계획이다. 11~12월에는 ‘2019~2020 아이스하키 아시아리그를 유치하여 생동감 넘치는 아이스하키 국제경기도 관람 할 수 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