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09 17:56

  • 뉴스 > 경기뉴스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확·포장공사 내년 초 착공

기사입력 2019-11-21 15:0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도(건설본부)가 경기북부 도민들의 숙원사업인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L=6.3km) ·포장공사의 착공을 위한 계약심의 등 사전 절차를 본격 착수했다. 지난 1031일 서울지방국토관리청으로부터 설계도서를 인수받아 올해 12월 공사를 발주하고 오는 2020년 초 착공에 들어간다는 계획이다.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포장공사는 총 사업비 914억 원을 투입해 양주시 장흥면 부곡리에서 백석읍 홍죽리까지 6.3km 구간을 왕복 2차로로 개량하는 사업이다. 특히 이 구간은 경기 북서부지역을 남북으로 연결하는 도로로 20219월 개통예정인 가납~상수(국지도39호선, L=5.7km)와 함께 북부지역 도로 인프라 개선을 위해 역점을 두고 추진 중인 핵심도로 중 하나다.

 

도는 이번 확포장 공사로 굴곡진 선형으로 인한 교통사고 위험과 통행 불편이 상당 부분 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수도권순환고속도로와 홍죽산업단지를 포함한 5개 산업단지를 연결하는 등 획기적인 교통여건 개선을 통해 경기북부 물류 중심노선으로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도건설본부 북부도로과장은 장흥~광적 도로확포장공사는 20년간 주민숙원 사업으로 조속히 공사를 착공해 경기 북서부를 연결하는 핵심도로로 지역경제 발전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