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14 20:16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김대중 대통령 사저, 상징성 컸다면 국가가 나섰을 것'

기사입력 2019-11-27 22:30 최종수정 2019-11-27 22: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의회 기획행정위원회가 열린 27일 오후 고양시가 ‘2020년도 정기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으로 제출한 김대중 전 대통령 사저 보존 추진에 따른 토지·건물 매입(매입비 25억 원과 리모델링비 등 총 298,400만 원) 안건이 표결 끝에 통과됐다.
 

 

이날 김대중 전 대통령 사저 보존 추진에 따른 토지·건물 매입에 반대하는 일산연합회 등 시민단체 회원들이 플랭카드를 들고 명분 없는 혈세낭비라며 안건 철회 시위에 나섰으나 다수당인 더불어민주당과의 표 대결(상임위 민주당 5, 한국당 2, 정의당 1명 등 총 8명이 표결에 참석해 찬성 5, 반대 2, 기권 1)에서 질 수밖에 없었다.

 

집행부에서는 본 안건과 관련해 김대중 전 대통령이 남북통일과 평화시대를 대비한 정책 등을 설계하며 대통령직 직무수행 직전까지 생활했던 평화와 통일의 상징적 가치가 높은 사저를 매입하여 시민들의 평화·인권·민주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자유한국당 이규열 의원은 일산신도시 개발로 1992년 입주가 시작된 이후인 1995년 강선마을에 입주한 김대중 전 대통령이 일산동구 정발산동 현 부지에 주택건축 후 19969월부터 19982월 대통령에 당선되어 청와대로 들어가기까지 2년이 채 안되게 사셨는데, 20년이 넘은 이제야 매입을 하겠다니는 이해가 안 된다고양시민 찬·반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에서 보류가 맞고 대부분의 시민이 찬성한다면 그때 매입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집행부에서는 고양시민이 반대한다는 근거가 없다고 했지만 더불어민주당 강경자 의원은 매입을 반대하는 분들도 많고 찬성하는 분들도 많다매입하기를 잘 했다는 말을 들을 수 있게 신중히 처리해 줄 것을 주문했다.
 


 

자유한국당 이홍규 의원은 김대중 대통령이 청와대로 들어가면서 타인에게 집을 팔았는데, 당시 대통령이 생각이 있었다면(고양시에서 주장하는 평화·통일 등의 상징성이 컸다면) 매각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임시장 때인 2015년 김대중 사저 활용방안 연구용역에는 리모델링 비용이 12억이었는데 현재는 5억 원 정도를 예상하는 등 당시와 많이 다르다김대중 대통령이 매각할 당시(1999) 가격이 65천만 원인데 토지를 제외한 건물 추정가액(가감정액)74천만 원으로 감가상각이 이뤄지지 않은 황당한 금액이라고 지적했다.

 

무엇보다 정의당 박소정 의원은 이곳이 집행부에서 강조하듯 상징성이 컸다면 국가나 (김대중)재단에서 나섰을 것이라며 결국 상징성이 약하다는 것이 인정된 것이라고 밝히고 집행부는 상징성을 얘기하면서 평화·인권·민주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겠다고 하는데, 그렇다면 사용 용도로서 맞지 않아 불필요하다고 했다. 이어 박 의원은 “(김대중 대통령 사저 매입의) 목표나 기대효과가 미약하다며 이에 대한 추가적인 판단 기준(근거) 제시를 요구했다.

 

한편, 이날 오전에는 ‘2020년도 정기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으로 풍동 애니골내 카페인 숲속의 섬토지·건물 매입(매입비 279천만 원과 리모델링비, 내부 집기류 구입 등 총 295천만 원) 안건 심사가 이뤄져 가결됐다.

 

58세대 추억의 장소인 애니골의 화사랑, 학골, 쉘부르, 관훈하우스 등이 경영의 어려움으로 문을 닫은 가운데, 유독 카페 숲속의 섬에 대해서는 295천만 원을 들여 빌라 건축으로 인해 건축물 철거 위기에서 보존, 시민의 교육문화공간으로 활용하겠다는 시의 계획과 관련 사유재산의 지자체 매입 형평성 논란을 불러올 수 있다는 얘기가 나왔는데, 정의당 박소정 의원과 한국당 이규열 의원은 “(집행부의 매입 추진 이유 중) 빌라가 들어서는 문제라면 (카페 숲속의 섬외의) 다른 곳은 어떻게 할 것인가, 다 살 것(고양시가 매입할 것)인가라며 빌라 난개발 문제는 해소·예방할 수 있는 종합 검토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4

스팸방지코드
0/500
  • 무식하면 입닫으면 중간은 가지
    2019- 11- 28 삭제

    이사저 건 추진 시작한게 몇년전부터인데 모르면서 선거 코앞 어쩌구 터벌이는 건 머냐

  • 총선이 코앞
    2019- 11- 28 삭제

    왜 이제야? 내년 국회의원 선거 앞두고 집주인에게는 집값 두둑히. 누가 거기가서 평화나 민주교육 받나? 진보에 교육운영하게 돈주고 선거표 얻고.ㅉㅉ 눈에 선하게 보이는 작태.

  • 송수익
    2019- 11- 28 삭제

    외국 여행가보면 이것보다 훨 떨어지는 곳도 지역 명소로 꾸며 관광 활성화에 활용하는곳 부지기수다. 시 발전은 몰라하고 정략적으로 반대하는 자들이 많은 것 같다.

  • 진실
    2019- 11- 28 삭제

    고양시 채정자립도가 꼴지다 고양시보다 더블어민주당 그들의 조직이 우선인 고양시 고양시 ㅎ해체가 답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