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2-09 17:56

  • 뉴스 > 고양뉴스

道관광공사·문화재단·평생교육진흥원, 고양시 이전 합의

기사입력 2019-12-04 15:35 최종수정 2019-12-04 16:5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는 4일 경기도와 공공기관 경기북부 이전 업무협약을 체결해 경기관광공사, 경기문화재단, 경기도 평생교육진흥원 등 경기도 남부지역에 위치한 3개 공공기관을 고양시로 이전하기로 결정했다.
 

 

고양시는 복합적인 규제로 인해 양질의 일자리가 부족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방송영상밸리, CJ 라이브시티, 창릉신도시 자족시설, 대곡역세권, 킨텍스 제3전시장 등 청년 일자리 창출사업을 중점 추진 중에 있으며, 경기도와 중앙 정부에 경기북부 균형 발전을 위한 정책적인 노력을 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건의해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경기도가 남부-북부 균형발전을 위해 경기 남부에 위치한 공공기관 중 고양시와 연관성이 높고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양질의 일자리를 가진 공공기관 3곳을 고양시로 이전하는 결실을 가져올 수 있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고양시와 경기도는 공공기관 북부이전을 위한 각종 행정절차를 적극 지원하기로 약속했으며, 경기도시공사는 고양관광문화단지에 공공기관이 이전할 수 있도록 통합청사 등 기반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구체적인 실행 방안으로 경기도시공사는 2024년까지 고양관광문화단지 내 기업성장센터를 건립해 이전하는 3개 공공기관의 사무공간으로 지원할 예정이며, 고양시는 공공기관 북부이전에 차질이 없도록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공공기관 3곳은 20248월 개관될 예정인 기업성장센터(가칭)’ 건물 일부를 임대해 이전할 예정으로 이전 규모는 2개실, 1개센터, 5개본부(17개팀), 180여명 등이다. ‘기업성장센터는 공공기관 3곳과 경기도시공사 고양사업단, 민간 중소기업이 입주해 향후 공공기관 통합청사기업성장 인큐베이터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124일 이재준 고양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공공기관 경기북부 이전 업무 협약서에 공동 서명하고, 성공적인 사업을 위해 상호간 긴밀히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공공기관의 고양시 이전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 결정에 감사하다. 앞으로 더 많은 공공기관이 경기 북부로 이전할 수 있도록 지원해달라면서, “이번 공공기관 이전이 경기도의 서북부지역 균형발전에 대한 적극적인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 생각하며,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방송영상밸리 등 일자리 사업도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협약에서 고양시와 경기도, 경기도시공사 등 6개 기관은 공공기관 고양시 이전을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합의했고, 업무협약서를 통해 상호간 역할도 명확하게 분담해 공공기관의 고양시 이전은 차질 없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