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0 15:26

  • 뉴스 > 고양뉴스

한국당 시의원 '고양시장 불법선거' 엄정·신속 수사 촉구

기사입력 2020-02-10 14:3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검찰이 20186.13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고양시장 예비후보 간 사전 공모한 혐의(공직선거법상 매수죄)로 수사에 착수한 것과 관련해(201926일자 검찰, 고양시장 선거 과정 중 후보매수 의혹 수사기사참조) 고양시의회 자유한국당 의원 일동은 10일 오전 11시 고양시청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재준 고양시장의 후보매수 이행각서의 진실을 밝힐 것을 촉구했다.
 

 

이날 자유한국당 시의원들은 울산시장 선거 청와대 개입 의혹과 은수미 성남시장 정치자금법 위반으로 항소심에서 벌금 300만원 선고로 사회적 파장이 일파만파로 일고 있다고양시도 지난 6.13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고양시장 후보 당내 경선과정에서 후보매수와 관련한 이행각서가 나오며 고양시장 부정선거에 대한 검찰의 수사가 진행 중이라는 보도로 고양시민은 큰 충격과 혼란에 빠져 있다고 밝혔다.

 

이어 민선7기 고양시장 예비후보 이재준과 당시 시장이었던 최성 측 대리인 이OO가 체결한 이행각서를 보면, 공무원 인사권에서 사업권에 이르기까지 15개 항목의 내용이 구체적으로 명시되어 있다만일 이것이 사실이라면, 이는 심각한 시정농단사태가 아닐 수 없다고 지적했다.

 

고양시의회 자유한국당 의원 일동은 사건의 진실을 고양시민들 앞에 명명백백히 밝히고자 다음과 같이 강력히 요구한다첫째, 이행각서에 이재준 시장의 직인이 남아 있기에 이재준 시장은 즉각 수사기관에 자진 출두하여 이행각서의 진위여부를 밝힐 것과 함께 만일 이행각서가 사실이라면 이재준 시장은 106만 고양시민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하고 고양시장직에서 즉시 사퇴할 것 둘째, 검찰은 민주주의의 꽃인 선거를 부정으로 얼룩지게 한 사태의 심각성을 무겁게 받아들여 신속하고 엄중한 수사로 무너진 법치주의와 민주주의를 바로 세워줄 것 셋째, 더불어민주당은 당내 경선과정에서 발생한 불법적 후보매수 부정선거와 관련하여 즉시 사건의 진실을 밝히고 이에 대한 정치적 책임과 함께 고양시민들 앞에 사과해야 할 것 등이다.

 

한편, 고양시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및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마련을 위해 고양시장 등을 출석시킨 가운데, 오는 11일 오전 본회의장에서 하루 일정으로 제239회 임시회를 개회하기로 함에 따라 자유한국당 측은 이날 이재준 시장을 상대로 고양시장 부정선거 의혹에 대한 질의를 펼칠 수 있도록 시의회에 요구하기로 했다. 이번 임시회는 언론의 고양시장 부정선거 의혹 보도 이후 첫 공식석상으로, 이재준 시장의 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2

스팸방지코드
0/500
  • 그나물
    2020- 02- 11 삭제

    음주 모의원 뭐여 ?피켓들고 나온건 표 깎아먹는짓이란 걸 모르나 쫌 머리가 잇으면 생각을해라

  • 시민
    2020- 02- 10 삭제

    최성 시장일때 입 쩍들 못한것들이 에라 ~재수없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