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5-30 13:57

  • 뉴스 > 경기뉴스

道, 코로나19로 신천지교회·시설 415곳 폐쇄 2주 연장

기사입력 2020-03-08 13:5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도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신천지 시설폐쇄 기간을 2주 추가 연장하기로 했다. 도는 지난달 24일 신천지교회 집회금지 및 시설 강제폐쇄 긴급행정명령을 내렸다. 이에 따라 14일간 신천지교회 및 관련 시설이 방역 후 폐쇄조치 됐다.
 

 

하지만 신천지 관련 감염병 확산사례가 여전히 발생하고 있고 신천지 시설에 대한 추가 제보도 이어지고 있어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시설폐쇄 기간연장이 필요하다고 판단, 오는 22일까지 시설폐쇄 기간을 2주 더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도는 이날 54명의 직원이 21조로 신천지 시설 현장에 나가 이 같은 행정처분 공문을 집행하고 해당 시설에 시설폐쇄 안내 스티커를 부착했다. 도는 이후에도 추가로 신고·제보된 신천지 시설 중 확정된 곳에는 행정처분과 시설 폐쇄를 추진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조치 역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47조 및 제49조에 따른 것으로 도민 안전과 감염 방지를 위한 것이라며 현재도 신천지 시설에 대해 경기도 콜센터 등을 통해 제보가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면밀히 조사 후 필요한 처분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코로나19 확진환자는 80시 기준 140(전국 7,134)으로, 주말인 6일 대비 21명 증가했다. 확진자 중 19명은 퇴원(1명은 사망)했으며 120명은 현재 격리치료 중이다. 시군별로는 수원 17, 성남 16, 용인 15명 등 21개 시군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