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4-08 12:05

  • 뉴스 > 정치뉴스

고양시 민주당 예비후보들, 시의회에 재난극복수당 지원조례 요청

기사입력 2020-03-17 16:48 최종수정 2020-03-17 16: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고양시 갑···정 예비후보 문명순·한준호·홍정민·이용우 4명이 공동으로 고양시 재난극복수당 도입을 요청했다.
 

 

이들은 공동입장문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고양지역의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은 물론 기업까지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하는 것은 물론, 일용직 비정규직 노동자들과 갑작스러운 실직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도 있다내수시장 위축으로 매출 하락과 소득절벽으로 위기를 겪고 있는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그리고 비정규직 노동자, 실직자등 경제위기 대상자에게 고양시에서 긴급하게 재난극복수당을 지원할 것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재난극복수당은 이미 이재명 경기지사, 박원순 서울시장, 김경수 경남지사가 재난기본소득형태로 제안한 바 있고, 전주시와 전주시의회도 추경을 편성해 지원절차에 돌입했다고양시의 재정 규모를 고려하면 불가능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이어 우리는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세계적 위협에 맞서고 있다그러나 국민 개개인의 헌신과 동참으로 이 위협을 전 세계에서 가장 능동적으로 맞서며 위기를 극복하고 있다고 밝히고 이제 정치가 제대로 자기 역할을 해야 하기에 저희가 앞장서겠다고 했다.

 

끝으로 고양시 재난극복수당 지원을 위해서는 조례의 근거가 필요하다더불어민주당 소속의 고양시의원들이 적극 조례개정에 나설 것을 믿는다고 말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