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5-30 13:57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국민은행 협약, 위기극복지원금 선불카드로 4월중 지급

기사입력 2020-04-06 14:1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코로나19 타격을 극복하기 위한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이 빠른 배부를 위해 금액이 충전된 선불카드로 지급될 예정이다. 이재준 고양시장과 이재근 국민은행 부행장은 6일 위기극복지원금 사업 추진을 위한 선불카드 발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민은행은 카드를 발행해 고양시 측에 전달하고 관리·운영을 담당하게 된다.
 

 

각종 재난소득 발표로 카드발급 업무가 대거 몰리는 까닭에 당초 발급에 1개월 가량 소요될 것으로 예상됐지만, 시는 은행과 협의를 통해 기간을 앞당겨 2주 내외로 받을 수 있도록 했다.

 

고양시는 조례 공포 후 이르면 다음 주 중에 세부 지급계획을 발표하고, 4월 중 신청과 교부를 시작할 계획이다. 발급대상은 41일 현재 고양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이다. 해당 카드는 수령 즉시 8월 말까지 고양시 내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다. 기한 내 사용하지 않은 금액은 고양시로 환수된다.

 

이재준 시장은 위기극복지원금은 지원인 동시에 투자. , 최소한의 소득 보전이라는 목적도 있지만 소비 진작을 통해 경기 부양효과를 직접적으로 거두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최대한 빠른 지급과 빠른 소비가 필요한 만큼, 비교적 짧은 시간 내 발급교부 가능한 선불카드를 택했다고 밝혔다.

 

이재근 부행장은 뜻깊은 사업을 함께 하게 된 만큼 국민은행에서도 기술과 노하우를 적극 지원하고 협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고양시 위기극복지원금과 별도로, 향후 소득 하위 70% 가구에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고양시는 이 지원금의 20%를 분담하게 되므로, 결과적으로 1인당 5~8만 원을 추가 지급하는 셈이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1인당 10만 원) 역시 9일 별도로 온라인 신청이 시작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