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02 16:54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일산·능곡·원당 전통시장에 QR코드로 출입자 관리

기사입력 2020-06-02 22:5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QR코드 출입자 관리를 지역 내 전통시장 및 상점가 등에 도입한다. 최근 집단감염이 우려되는 시설의 출입자 관리를 강화하고자 도입한 방식으로서, 방문자가 자신의 스마트폰을 이용해 입구에 비치된 QR코드로 자진 등록하는 방식이다.
 

 

시는 QR코드 시범 운영 후 일산·능곡·원당 등 전통시장 3개소 및 일산서문 상점가 출입구 등 총 18곳을 선정해 QR코드 배너 설치를 완료했다. 동시에 알바 6000으로 선정된 인원 36명을 배치해 출입자 관리를 점차 강화해 나갈 계획으로, 향후 코로나19 의심자 발생 시에 QR코드로 작성된 출입자 등록 명부를 활용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인해 소비심리가 위축되고 전통시장 등이 어려움에 처해 있다출입자의 철저한 관리를 통해 시민들의 불안 심리를 해소하고 안전한 전통시장의 이미지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한편으로 전통시장 특성상 고령자들의 방문이 많은데, 스마트폰 대신 통신료 및 기기값이 저렴한 폴더폰을 사용하는 경우나 스마트폰을 사용한다 하더라도 사용의 미숙함으로 불편이 예상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