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5 18:36

  • 뉴스 > 기관단체

고양의료발전포럼 개최 '코로나 2차 대유행 예측·대응전략' 발표

기사입력 2020-06-08 14:22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IN) 코로나시대에 대처하는 전략과 병원관리에 대한 지혜를 모으는 제2회 고양의료발전포럼이 오는 12일 오후 3시 명지병원 T6층 농천홀에서 개최된다.
 

 

인 코로나 시대의 안전한 행사를 위해 현장 참석인원을 최소화 하고 유튜브를 통한 실시간 중계로 진행되는 제2차 고양의료발전포럼의 주제는 코로나192차 대유행에 대비하는 전략과 인(IN) 코로나 감염병 시대의 병원 관리 시스템이다.

 

인구 100만이 넘는 경기도 고양시에 소재한 국립암센터와 동국대병원, 명지병원, 일산백병원, 일산병원 등 5개 종합병원이 공동 참여하는 고양의료발전포럼은 고양시민들의 보건 향상을 위해 상호 소통하고 신뢰 기반 구축에 대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탄생했다. 지난해 12월 일산병원에서 첫 포럼을 가진데 이어 이번이 두 번째이다.

 

명지병원 신혁재 진료부원장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포럼은 주관 병원인 명지병원 이왕준 이사장의 개회사와 김성우 일산병원장의 환영사, 참석 내빈 축사로 시작된다.

 

이어 명지의료재단 김세철 의료원장이 좌장을 맡는 제1세션에서는 명지병원 서용성 기획실장(심장내과 교수)인 코로나 시대의 병원시스템을 주제로 발표하는 것을 비롯, 국립암센터 헬스케어플랫폼센터 손대경 센터장의 병원 내 서베일런스 시스템을 어떻게 업그레이드 할 것인가?’, 국립암센터 기모란 교수의 ‘2차 대유행 예측 모델과 대응전략에 대한 발표가 진행된다.

 

2세션 패널토의에는 주제발표 연자들과 일산백병원 곽이경 감염관리실장, 동국대병원 정재우 감염관리실장, 일산병원 박윤선 감염관리실장 등이 참여한다. 이날 포럼에서는 대한의료정보학회 이영성 이사장을 초청, ‘재난 대응 지역보건정보체계 전략 소개를 주제로 한 특강도 마련된다.

 

인코로나 시대의 철저한 방역 수칙 하에 진행되는 제2회 고양의료발전포럼은 유튜브 청년의사 K-헬스로그채널을 통해 생중계 된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