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05 17:04

  • 뉴스 > 경제뉴스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행안부 중앙투자심사 통과 '2021년 착공'

기사입력 2020-07-01 14:58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행정안전부는 지난달 262020년 제2차 중앙투자심사위원회를 개최해 경기도-고양시-경기도시공사-고양도시관리공사가 공동 시행하는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조성사업을 조건부 통과시켰다.
 

 

행안부의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는 매년 3차례 개최되며 지방재정법에 따라 자치단체의 재정이 투입되는 신규투자사업이 총 200억 원 이상일 경우 타당성 및 필요성에 대해 심사를 한다.

 

일산테크노밸리는 이미 지방공기업평가원 타탕성 검토를 통과해 사업을 추진중으로, 이번 중앙투자심사는 고양시가 공사채 발행을 위한 출자 및 정책지원금을 1,044억 원가량 투입함에 따라 진행돼 왔다.

 

고양시 관계자는 지난 31차 심사에서는 주변 사업지구를 고려한 수요 및 타당성 문제로 재검토 의결돼 일부 우려가 있었지만, 이미 확보된 기업 수요와 차별화된 사업계획, 경쟁력 높은 입지여건 등 재검토 의견에 대한 조치계획을 충분히 반영해 2차 심사를 원활하게 통과했다면서 사실상의 모든 선행 행정절차를 완료했고 실시계획인가만 남았다고 말했다.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조성사업은 고양시 일산서구 법곳동 일대 85만여에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산업, 방송영상콘텐츠 사업 등 차세대 혁신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추진 중인 사업이다. 현재까지 IT·BT 260여 개 기업이 입주의향을 밝힌 상태며, 바이오·메디컬 클러스터나 전자상거래 클러스터 구축 등을 희망하는 다양한 기관과 협회가 추가로 입주의향을 제시하고 있다.

 

7월 현재 2021년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실시계획인가 신청 및 관계기관 협의를 시작하고, 하반기내 지장물조사를 완료, 보상절차도 진행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성장한계에 부딪힌 고양시에 신성장 거점을 조성해 경기북부의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도록 고양 일산테크노밸리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1

스팸방지코드
0/500
  • 고양시민
    2020- 07- 02 삭제

    테크노밸리와 영상산업단지가 성공하기를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