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2-02 22:18

  • 뉴스 > 기관단체

고양시, 특화사업 선정된 '산림문화센터' 식사동에 건립

기사입력 2020-07-16 12:46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산주와 임업인의 단체인 고양시산림조합의 자립경영기반 마련과 임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총 사업비 10억 원(자부담 3억원 포함)을 들여 산림문화센터를 건립한다. 산림문화센터 조성 사업은 지난 3월 산림청 특화사업 공모를 통한 사업계획 검토 후 경기도 현지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산림문화센터는 일산동구 식사동 425-4번지 일대에 건축면적 612.5(185) 최고 높이 8m 규모로 짓게 되며 금년 말 준공예정이다. 앞서 지난 달 임산물 유통·전시판매 직판장, 숲카페, 산림(목공)예술관, 임업 체험시설 등 복합용도로 건축 허가를 받은 상태이다.

 

시는 산림문화센터 건립을 통해 지역 로컬 임산물의 생산과 소비를 연결하는 건전한 유통구조를 조성하고 인삼차·꽃차 중심의 숲카페, 분재교실 등 숲학교, 목공예전시·목공교실 등 다양한 콘텐츠를 운영할 예정이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