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8 15:17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82·83번째 확진자 발생 '금천구 확진자 접촉 및 해외입국자'

기사입력 2020-07-21 14:39 최종수정 2020-07-22 19:2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에서 코로나19 82·83번째 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82번째 확진자씨는 덕양구 주교동 거주자로, 718일 확진 판정받은 금천구 확진자와 같은 사무실에서 근무했으며 19일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통지 받았다.
 

 

이후 719일 기침·두통·미열이 발생해 20일 오후 330분경 덕양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고 21일 오전 11시 최종 확진판정 받아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 입원해 치료 중이다. 한편, 확진자는 금천구 확진자와 접촉한 강남 소재 사무실에서 지난 43일부터 717일까지 근무했으며, 1차 역학조사결과 지금까지 직원 13명이 접촉자로 분류됐다.

 

또한 83번째 확진자는 일산서구 일산동 거주자로, 2018719일부터 2020719일까지 2년간 해외 체류(카자흐스탄)하다 20일 귀국했다.

 

입국 당시 특이증상은 없었고 공항·일산서구보건소 해외입국자 선별진료소·자가격리 장소 간 이동 시 삼촌과 함께 차량으로 이동해, 삼촌 역시 접촉자로 분류하고 자가격리 조치했다.

 

이후 20일 오전 1150분 일산서구보건소 해외입국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아, 21일 오전 11시 최종 확진판정 받았다. 현재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에 입원해 치료 중으로. 자가격리 장소 등에 대한 방역은 끝마쳤다. 접촉했던 삼촌은 김포시 거주 중으로, 접촉자 분류는 김포시 보건소로 이관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