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4 20:57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시·LH, 일산지역 도시재생사업 협약 맺고 복합커뮤니티센터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20-07-28 14:3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위한 공동사업시행 기본협약28일 맺고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을 본격 추진한다.
 

 

시는 2018년 하반기에 선정되고 2019년에 확정된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핵심사업인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의 원활한 추진과 업무분담 사항을 정하는 공동사업시행 기본협약을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고양시는 인·허가 업무 행정지원, 사업부지 무상제공, 민원관리, 입주자 선정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며, 복합건축물 중 공공시설의 건축 및 운영·관리 등 업무를 담당한다.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인·허가 업무를 수행하며, 복합건축물 중 행복주택의 건축 및 운영·관리 등 업무를 맡게 된다.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일산서구 일산동 일산역 일대 약 4,000규모의 부지에 약 526억원 규모로 조성된다. 고양시와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사업부지에 행정·복지 기능이 집약된 보건소, 공공시설 등 복합건축물과 공공임대주택 132호를 건설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2018년 하반기 선정된 일산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 중 복합커뮤니티센터 개발사업의 추진과 업무분담 등을 위한 것이라며 공공시설물 노후화, 상권 약화, 신혼과 청년층을 위한 주거시설과 국·공립보육시설 마련 등의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도록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