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9 16:48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396번째 확진자 발생··주엽고 전수검사서 전원 '음성'

기사입력 2020-10-02 15:22 최종수정 2020-10-05 16:0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또한 주엽고 학생과 교직원에 대한 전수검사 결과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다.
 

 

일산서구 주엽동에 거주하는 396번째 확진자는 파주 확진자의 접촉자로, 1일 무증상 상태에서 일산동구보건소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2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보건소는 확진자에 대해 격리병상을 요청하고, 심층역학조사가 이어질 예정이다.

 

한편, 고양시는 천안시에 있는 가족의 전염으로 확진된 학생이 재학 중인 주엽고등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전수검사 결과, 747명 전원이 음성판정을 받았다.

 

일산서구보건소는 지난달 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받은 3명의 가족 중 한 자녀가 다니는 이 학교의 접촉자 32명에 대해 당일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해 음성결과를 확인했고, 이날 저녁 검사범위를 넓혀 392번 확진자가 등교한 날 학교에 나온 모든 학생과 교직원 등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일산서구보건소는 일산소방서로부터 조명을 빌리고 일산서부경찰서의 협조로 질서를 지키며, 29일은 730명을, 30일은 15명을, 101일은 2명을 검사해 총 747명에 대해 2일 오전 최종 음성결과를 확인했다.
 

 

이와 함께 시는 현재까지 40명의 집단감염이 일어났던 박애원에 대해서는 다수 감염자가 발생한 누리관 3층 생활관과 이곳에서 분리 격리한 체육관 입소자들 22명의 검사결과 또한 지난 30일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곳 누리관 3층과 체육관 공간을 제외한 대부분의 생활관의 코호트 격리가 해제되고 현재 철저한 방역 속에 종사자들이 차례로 자가격리에 해제돼 복귀하고 있으며, 정상적인 식사제공도 가능해 지는 등 시설이 단계적으로 정상화되고 있다.

 

그동안 일산동구보건소는 누리관 입소자와 함께 코호트 격리된 종사자 3명에게 안전 및 방역수칙 집중교육 등 초기대응조치 후 수시방역소독 및 폐기물 수거, 방역용품 제공, 코로나19 검사 9회 실시와 함께 도서관센터 및 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한 코호트 격리자에 대한 심리방역조치 등 방역조치를 추진 중이다. 다음은 고양시가 공개한 확진자들의 이동동선이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