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7 21:59

  • 뉴스 > 경제뉴스

고양·파주시, 삼송~금촌 잇는 '통일로선 철도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0-11-10 16:58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이재준 고양시장과 최종환 파주시장은 10일 파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심상정·윤후덕·박정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통일로선 철도사업 추진 상생협약식을 가졌다.
 

 

통일로선은 고양 삼송~파주 금촌 구간을 연결하기 위해 계획 중인 철도노선으로, 지난해 3국회 통일로 포럼 발족 및 3호선 연장 국회 토론회를 개최하고 고양시와 파주시 및 지역 국회의원 등이 공동으로 나서 지난해 10월 국토교통부의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수요조사에 양 지자체가 철도사업 반영을 건의 한 바 있다.

 

협약내용은 고양시와 파주시가 통일로선(삼송~금촌) 노선에 대해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반영을 위해 양 지자체 상호간 협력체계를 구축해 향후 효율적 사업추진에 적극 대응한다는 내용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160만 인구인 고양·파주의 현 광역교통 체계는 1기 신도시인 일산을 기준으로 구축되어 지속적인 택지개발 수요에 따라 간선도로가 포화상태가 돼가고 있다버스 외의 대중교통수단은 전무한 상황에서 이번 상생 협약을 통해 내년 국토교통부가 고시할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통일로선이 반영되도록 함께 의견을 조율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이어 고양시는 오는 121일 국회의원 회관에서 학계 전문가, 지역구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토론회를 개최해 통일로선(삼송~금촌)의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필요성을 다시 한 번 피력할 계획이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