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7 21:59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원단화훼단지 이어 주교화훼단지에 스마트 원예단지 조성

기사입력 2020-11-16 12:1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21년 스마트 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에 주교화훼단지가 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이로써 고양시는 총 사업비 267천만 원 중 국비 187천만 원을 확보하게 됐다.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사업은 노후온실의 현대화·자동화에 필요한 기반시설 확충 및 개보수를 통해 규모화된 스마트팜 단지 조성의 기반을 구축하기 위한 국가 지원 사업이다.

 

이번 선정으로 고양시는 지난 2006년 조성한 7.65ha 규모의 화훼전문 생산단지인 주교화훼단지에 총 267천만 원을 투입해 스마트원예단지 조성에 나선다. 2022년까지 용수관로 및 배수로 정비, 상수도(소화전), 폐식물 처리시설 및 무감전 화재예방 등의 시설을 주교화훼단지에 구축하게 된다.
 

 

특히 지난 2019년 원당화훼단지가 대상지로 선정돼 올 12월 준공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이번 2021년 사업 대상지로 주교화훼단지까지 선정되면서 고양시의 화훼단지들이 스마트 원예단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고양시는 스마트 화훼단지의 성공 사례로 주목을 받으리라 기대된다코로나19로 시름에 빠진 화훼농가의 노동력 절감, 생산성 증대 등 실질적인 도움을 줘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