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1-27 21:59

  • 뉴스 > 기관단체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개소식 '천주교재단 위탁운영'

기사입력 2020-11-20 16:5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알코올 등 중독관리 체계를 구축해 중독자의 조기 발견·상담·치료·재활 및 사회복귀를 지원하는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가 20일 오후 개소식을 가졌다.
 

 

오늘 개소식에서는 이재준 시장, 유경촌 한국중독연구재단 이사장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해 사업소개, 경과보고, 현판식 등을 진행했다.

 

고양시는 지난해 12경기도형 알코올 중독관리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의 개소를 준비해 왔으며, 지난 6월 민간 위탁에 대한 공개 모집을 통해 천주교서울교구 한국중독연구재단을 수탁기관으로 선정하고, 정신과 전문의 하종은 센터장과 6명의 정신건강 전문요원을 배치해 알코올 중독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상자 및 일반 시민들에게 상담, 교육, 검사 등의 서비스를 개소 이전인 올해 8월부터 제공해 왔다.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카프성모병원(알코올중독 전문치료병원)과 카프이용센터(알코올의존자 사회복귀 시설) 등 지역 인프라를 활용해 알코올 중독관리사업 모델 개발을 추진할 계획으로, ‘중독 폐해 없는 건강한 고양시를 목표로 중독으로 인한 사회적 폐해를 예방하는 고양시 대표 기관으로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중독 예방 및 재활 서비스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중독자에 대한 집중 상담 및 사례관리, 시민 대상 다양한 인식개선 활동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간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일산동구 일산로86 한국중독연구재단 1)는 시민 누구나 상담과 프로그램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매주 화요일과 금요일에는 사전예약을 통해 야간상담도 제공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