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5 18:22

  • 뉴스 > 기관단체

고양시 3개 보건소 '2020 경기도 치매관리사업 평가' 최우수·우수상

기사입력 2020-12-23 14:11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2020년 경기도 치매관리사업 평가에서 덕양구보건소, 일산서구보건소, 일산동구보건소 등 3개구 보건소가 모두 수상하며 3관왕 수상 기록을 세웠다. 또한 경기도 주관 ‘2020년 식중독 예방관리사업 시·군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표창을 받았다.
 

 

덕양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종합부문 최우수상’, 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종합부문 우수상’, 그리고 일산동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산림 및 농림치유 프로그램기획부문 우수상을 수상해 나란히 경기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경기도 치매관리사업 평가는 고령화로 인한 치매사업의 수요 증가에 따라 지자체의 치매관리 사업 수행능력을 제고하고 치매안심센터의 서비스질 향상을 위해 31개 시·군의 보건소를 대상으로 경기도가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 평가에서는 부문별로 총 9개소를 수상자로 선정했는데, 이 가운데 고양시의 보건소 3개소가 수상자로 최종 결정됐다. 고양시 3개구 보건소는 코로나19 유행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뇌선생 안심펜 서비스 비대면 맞춤형 AI 효돌이 치매인형 보급 반려식물 키우기 프로그램 등 다양한 비대면 사업을 실시했다.

 

그리고 시민들의 일상 가까운 곳에 다양한 치매친화적 환경을 조성해 치매질환을 예방하기 위한 노력을 꾸준히 전개했다. 전국 최초로 공원 내 기억미로와 바닥벽화 조성 생심 할매할배도서관 힐링100치유의 정원 기억채움길 조성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치매에 대한 시민 인식을 개선하고 치매 중증화를 방지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덕양구보건소는 전국 최초로 치매안심버스 뇌블리 버스를 운영해시민 접점공간에서 치매 조기검진 서비스를 펼치고, 경기도 지자체 중 처음으로 ‘wifi-치매 안심닥터사업을 추진해 거동불편 노인에게 비대면 원격진료 서비스를 실시하는 등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돋보여 이번 평가에서 종합부문 최고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한편, 식중독 예방관리사업 활성화를 위해 경기도가 올해 처음 시행한 식중독 예방관리사업 시·군 평가는 도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20201~9월까지 식중독 저감화 및 식중독 예방관리 사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한 다양한 사업을 8개 분야로 평가했다.

 

그 결과 고양시는 평가기간 식중독 발생 건수가 없으며 식품안전사고 예방 3D 동영상·웹툰 제작 식품안전 위생관리 길라잡이 제작·배포 식중독지수 문자 알리미 서비스 등 창의적인 식중독 예방관리 사업을 활발하게 펼쳐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