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7 00:32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시,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 내년 6월까지 추가 연장키로

기사입력 2020-12-30 15:1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을 내년 6월까지 연장한다. 올해 말로 끝나는 감면 혜택을 6개월간 추가로 연장하는 것이다.
 

 

시는 코로나19 감염확산으로 피해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이 증가함에 따라 공유재산 임차인을 대상으로 최대 50%까지 임대료 부담을 덜어준다. 3(1), 9(2)에 걸쳐 약 8억 원을 감면한 데 이은 세 번째 대책으로서 내년까지 총 14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건물의 휴관 등으로 인해 영업을 못한 경우 임대기간을 연장하거나 일할 계산하여 임차인에게 전액 환급할 계획이다. , 주거용이나 경작용, 건물 진입로 등의 경우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이재준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소상공인들이 영업을 못해도 임대료는 계속해서 내야하는 형편이라며 이번 공유재산 임대료 감면 연장이 임차인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