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7 00:32

  • 뉴스 > 기관단체

고양시, 드론 활용 '조류인플루엔자(AI) 위험지역' 방역 실시

기사입력 2021-01-07 14:21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는 AI 위험지역에 최첨단 드론을 활용한 새로운 방식으로 선제적인 방역을 실시한다. 시는 그간 방역차량에 주로 의존해 하천 주변을 소독하던 단순한 방역 방식에서 벗어나 드론을 이용한 최첨단 방역으로 고병원성 AI의 지역사회 유입을 다각적, 효율적으로 막는다는 방침이다.
 

 

최근 벼농사, 전작물 재배 시 병충해 방제를 위해 드론을 사용하는 사례는 점차 많아지고 있지만, 이처럼 드론을 활용한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은 이번이 처음이다.

 

드론을 활용하면 넓은 면적도 단 30분이면 방역을 할 수 있어 시간 소모가 적고 경제성이 매우 좋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특히 드론 방역 방식을 적절히 접목함으로써 기존의 단순 방역소독으로 접근할 수 없던 곳까지 철저하고 효과적인 방역이 가능해진다. 하천에 장애물이 있어 방역차량이 진입 못하는 곳 하천 한가운데 숲이 있는 곳 사람이 직접 소독하는 것이 불가능한 곳 등이 대표적인 예다.

 

지난 6일 고양시 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1225일 왜가리 폐사체에서 고병원성 AI가 발견된 덕양구 대장천 주변에 대한 집중 방역을 실시했는데, 하천 중심부 상공 11,745에서 최첨단 드론 소독을 펼치는 동시에 지상부에서는 방역차량 소독을 병행하는 등 환경 특성을 반영한 방식을 다각적으로 결합해 방역효과를 극대화했다.

 

고양시는 고양축협, 대한양계협회 고양시지부, 일산쌀 영농조합회사법인 등과 민·관 협력 시스템을 갖춰 드론 방역 등 체계적인 방역 관리와 상호 공조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AI의 관내 확산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