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1 17:47

  • 뉴스 > 사회정보

고양시, 설 연휴시작과 마지막 날 쓰레기 집중 수거 나서

기사입력 2021-02-08 15:4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설 명절을 맞아 설 연휴 쓰레기 관리 대책을 발표했다. 우선 설 연휴 기간인 211일부터 214일까지 쓰레기관리 대책상황반을 구성해 쓰레기 관련 민원을 접수하는 한편, 기동청소반을 운영해 연휴기간 중 발생하는 생활쓰레기 및 방치쓰레기를 신속히 수거하고, 주요 도로의 상습 정체구간을 대상으로 쓰레기 무단투기 예방을 위해 위반행위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설 연휴 기간 212~14일은 쓰레기 수거업체가 휴무에 들어가 생활쓰레기를 수거하지 않기 때문에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연휴 시작 날과 마지막 날인 211일과 15일에 생활·음식물 쓰레기를 집중 수거한다. 따라서 각 가정에서는 가급적 210일과 14일 일몰 이후에 쓰레기를 배출하면 깨끗한 주변 환경을 유지할 수 있다.

 

고양시 자원순환과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각 가정에서도 낭비되는 음식이 없도록 준비하고 재활용품 분리 배출 등 쓰레기 감량 및 분리배출에 협조하여 줄 것을 강조했다.

 

이어 특히 올해는 내 손안의 분리배출 앱을 활용해 올바른 분리배출 실천방법을 확인하면 편리하다명절 선물세트의 부직포, 코팅종이, 혼합물질 등은 재활용이 불가하므로 종량제 봉투에 버리고, 과일포장 완충제는 스티로폼 혹은 비닐로 분리해 배출하는 등 각 사례별 올바른 방법을 내 손안의 분리배출 앱을 통해 바로 확인, 실천할 수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