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5 18:22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확진자 23명 발생 '무도장·식당 관련 14명 추가 확진'

기사입력 2021-02-12 16:51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에서 지난 11일 저녁 9, 1216시 기준 14명 등 총 23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1216시 기준 고양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받은 감염자는 총 1,974명이고, 고양시민 확진자는 총 1,893(국내감염 1,825, 해외감염 68/타지역에서 확진판정 받은 시민 포함)이다.
 

 

태평양무도장 및 동경식당 관련 14, 지역 내 접촉자가 3, 가족 간 감염이 4, 2명은 현재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이 밖에 11일 저녁 은평구 보건소에서 덕양구에 거주하는 고양시민 2명이 확진판정 받았다.

 

일산서구 주엽동 소재 태평양무도장 및 동경식당과 관련해 고양시민 13명과 타지역 시민 1명 등 14명이 추가 확진되면서, 누적 확진자 수는 경기도 기준 총 60명이 됐다. 무도장 관련 23일 최초 확진자를 제외한 직접 방문자가 39·방문자의 가족이 11·방문자 접촉자가 6명이며, 접촉자의 가족 등 N차감염이 3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20시 기준으로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384, 해외유입 사례는 19명이 확인되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82,837(해외유입 6,659)이라고 밝혔다.
 

 

경기 고양시 ()무도장 관련 접촉자 추적관리 중 18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42명이며, 안산시 제조업·이슬람성원 관련 접촉자 추적관리 중 5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24명이고, 부천시 영생교·보습학원 관련) 접촉자 추적관리 중 22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123명이다.

 

또한 서울 은평구 요양시설 관련 25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3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14명이고, 강동구 사우나 관련 28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2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13명이며, 용산구 지인모임 관련 접촉자 추적관리 중 8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55명이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