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21 13:03

  • 뉴스 > 문화/관광

고양문화재단, 코로나19로 '2021 고양호수예술축제' 전면 취소··내년 기약

기사입력 2021-09-17 18:5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문화재단은 코로나19 확산세를 감안하여 ‘2021 고양호수예술축제를 전면 취소하기로 했다. 최근 정부의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연장에 따른 결정이다.
 

 

당초 2021고양호수예술축제는 93일부터 1010일까지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의 여파로 이미 지난 8월 말 축제 전반부 프로그램에 대해 취소 결정을 내린 바 있다. 코로나 추이에 따라 후반부 축제는 정상 진행하고자 준비 중이었으나, 거리두기 4단계가 103일까지 연장되며 잔여 축제 기간 일정도 부득이하게 취소를 결정하게 되었다. 거리두기 4단계에서는 일체의 야외 행사의 진행이 금지된다.

 

고양시의 대표 축제인 고양호수예술축제는 올해 제11회를 맞아 예술로 치유되는 고양의 거리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다채로운 거리예술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었다. 올해는 공모를 통해 총 44개 참가작을 선정하였으며, 5주에 걸쳐 11일간 일산호수공원, 일산문화공원, 고양아람누리 일대에서 선보일 계획이었다. 고양문화재단은 취소된 공연 작품에 대해 계약서에 의거한 보상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고양호수예술축제는 축제 취소의 아쉬움을 달래고자 주차별 하이라이트 프로그램을 담은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고양호수예술축제 특별기획 프로그램 아트시그널 고!양 마스터즈 - 김영미 댄스프로젝트의 무대는 109일과 10일 고양아람누리 일대로 장소를 옮겨 진행한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