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1 17:24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에서 2023년 초 개통 예정 서해선(대곡~소사) 한강하저 터널 관통식 열려

기사입력 2021-11-13 01:5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오는 20231월 개통 예정인 서해선(대곡~소사) 복선전철의 한강하저 구간 쉴드TBM터널이 관통돼 지난 11일 관통식이 개최됐다.
 

 

한강하저 터널은 서울시 강서구 개화동에서 고양시 행주내동을 연결하는 쉴드TBM터널이다. 쉴드TBM이란 원통형 커터 날을 회전시켜 수평으로 굴을 뚫은 후 콘크리트 구조물을 조립해 터널을 시공하는 공법으로, 한강하저와 같은 연약지반에 시공이 적합하다.

 

해당 구간은 한강하저를 통과하는 동안 다량의 용수 발생 자유로 하부의 복합적인 지층 등의 어려운 작업 여건 때문에 서해선(대곡~소사)의 최대 난공사 구간이었다. 하지만 지역 주민의 협조와 관계자의 철저한 현장 관리로 32개월의 굴착 기간 동안 안전사고 없이 성공적으로 진행됐다.
 

 

이번 터널 관통에 따라 서해선(대곡~소사) 복선전철 일산역 연장운행 사업도 탄력을 받아 20231월 동시개통이 차질 없이 추진될 예정이다.

 

현재 일산역 연장운행을 위한 실시설계가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일산역 연장운행 사업을 12월 착공해 20231월 서해선 구간과 동시에 개통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서해선에 분담금 총 263억을 투입했으며 일산역 연장운행에는 추가로 86억을 투입할 예정이다.

최민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