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6-24 21:15

  • 뉴스 > 정치뉴스

이동환 고양시장 후보 '고양시민 행복시대' 대장정 돌입··황교안 전 총리 참석

기사입력 2022-05-06 17:5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이동환 국민의힘 고양시장 후보가 6일 오후 화정역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으며 지난 12년 동안 민주당 일당이 시정과 의회를 장악하고 독주와 독선으로 전횡해 왔다지방선거에서 지방권력도 교체해야 진정한 정권교체로 마무리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선거사무소 개소식에는 황교안 전 국무총리,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윤상현 국회의원, 심재철·김학용·함진규·김태원 전 국회의원, 강현석 전 고양시장, 이인재 전 파주시장 등이 참석했고, 원희룡 국토교통부장관 후보자와 나경원 전 국회의원이 격려 영상을 보내왔다. 또한 고양시장에 도전했던 이균철·김필례·길종성 예비후보와 권순영 고양갑 당협위원장, 김현아 고양정 당협위원장을 비롯해 시민과 당원들이 방문해 이 후보의 앞길을 격려했다.

 

이동환 후보는 이 자리는 새로운 변화의 첫걸음이자 고양시가 새롭게 도약하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면서 고양시의 3대 비전과 8대 핵심공약을 통해 도시혁신 인프라 구축으로 베드타운 고양시를 완전한 자족도시로 바꿔 놓겠다고 했다.

 

핵심공약을 살펴보면, 우선 교통공약에서 신분당선의 일산 연결과 9호선 급행 고양 연장, 자유로와 강변북로의 지하고속도로 추진, 3호선·경의선 급행 확대, 대곡역 복합환승타운 개발 등이다. 교육공약으로는 장항동 부지 내 예술대학 등 종합대학 유치를 비롯해 드림스쿨캠퍼스 조성, 창릉신도시 중심 과학고, 영재고, 자립형공립고 등 특목고 설립을 내놓았다.
 

 

도시정비에서는 1기신도시특별법 제정 추진 및 주민맞춤형 재건축, 주민이 원하는 원당·능곡 재개발로 도시 재정비를 실현하고 고양의 가치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일자리 공약으로는 삼성같은 기업유치와 고양판 실리콘밸리 조성을 내세웠다. 500개 기업을 유치해 정밀의료클러스터를 설립하고 K-컨텐츠, 시스템반도체 및 항공드론 등 고양판 실리콘밸리를 조성하겠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싱크홀과 감염병, 미세먼지를 차단·방지하는 등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안전환경도시, 고양시민복지재단 설립과 국립동물매개치유파크 유치 등 복지의 사각지대 없는 도시, 스포츠컴플렉스·잡월드 등 상생문화플랫폼 설치와 서오릉·서삼릉, 행주산성 한옥마을 등 세계적인 관광자원 조성 등을 통한 문화도시 실현을 담았다. 특히 마이스(MICE) 인프라산업과 글로벌 한류의 거점 구축, 디지털미디어 플랫폼 기업 메카로 집중 육성해 세계의 젊은이들이 고양시로 모이는 글로벌 청년 수도로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이동환 후보는 마지막으로 고양특례시의 시정 원칙으로 시민의 믿음 위에 함께 하는 무신불립(無信不立)을 내놓았다면서 이를 위해 선거기간 동안 오직 한마음 한뜻으로 승리를 향해 전진하겠다고 역설했다. 한편, 이동환 후보는 선거법 사유로 선거사무소 앞에서 만난 임태희 경기교육감 예비후보에게 고양시 교육정책을 제안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1

스팸방지코드
0/500
  • 일산시민
    2022- 05- 07 삭제

    12년간 민주당이 지배해온 고양시의 변화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