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9-22 00:22

  • 뉴스 > 경제뉴스

고양시 광역버스 준공영제 노선 2개 선정 및 신규택지지구 버스 노선 개편

기사입력 2023-06-01 16:3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가 전문기관의 평가 및 광역버스 노선위원회 심의를 거쳐 2023년도 광역버스 준공영제 대상 노선 11개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한 광역버스 준공영제 대상 노선은 지자체에서 신청한 총 49개 노선 중 4개 신설 노선과 기존 운송사업자의 면허반납 등 민영제 사업이 준공영제로 전환(이하 전환 노선)되는 7개 전환 노선이다.

 

먼저 신설 노선은 연결성, 이동성, 잠재수요 등을 고려하여 고양, 안성, 의정부, 화성에서 서울을 운행하는 4개 노선을 선정하였다. 전환 노선은 이용수요, 혼잡도, 연결성, 신뢰성 및 경제성 등을 고려하여 고양(M7731, M7119), 남양주(M2352), 오산(M5532), 용인(M4455), 파주(M7154), 평택(M5438)에서 서울을 운행하는 7개 노선을 선정하였다. 선정된 11개 노선은 향후 운송사업자 모집공고 및 평가·선정 등을 거쳐 연내 운행 개시할 예정이다.
 

 

한편, 고양시는 대중교통 불편을 해소하고 쾌적한 출퇴근길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버스 노선을 개편하기로 했다. 특히 신규택지지구(덕이·덕은·삼송·지축) 입주로 지역 주민의 대중교통 불편함이 가중되자 시내·마을버스를 대대적으로 확충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신규택지 개발지구는 물론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교통 불편 문제를 해소를 위해 신설노선 및 증차는 물론 수요응답형(DRT) 버스를 도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연덕 (gyinews22@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