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19 15:18

  • 뉴스
  • 고양뉴스
  • 뉴스 > 고양뉴스

고양시, 도심공항터미널 유치 나선다! 기존 서울역·코엑스·광명역··경기북부 필요

기사입력 2019-03-11 12:4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가 경기북부 최대의 교통 거점이 될 도심공항터미널을 유치하기 위한 행보에 나섰다. 고양시는 도심공항터미널 도입방안에 대한 연구용역을 실시했으며, 이 결과를 바탕으로 국토교통부 등에 터미널 유치를 적극 건의할 예정이다. 일산테크노밸리, 킨텍스 유보지 활용과 GTX-A 복합환승센터 연계 등의 다양한 전략도 모색 중에 있다.

 

 

도심공항터미널은 공항에 일찍 가서 긴 줄을 서지 않아도 도심 안 공항터미널에서 10분 만에 간편하게 항공 수속과 수하물 접수를 마칠 수 있는 시스템이다. 공항까지는 리무진으로 이동해 전용 통로로 빠르게 출국한다.

 

현재 국내에 운영 중인 도심공항터미널은 서울역, 코엑스, 광명역 총 3곳으로, 바쁜 도시민들의 이용수요가 점차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경기 북부에도 공항터미널을 유치하자는 여론이 일고 있다.

 

향후 한반도 평화무드가 무르익고 경의선이 문산~개성~신의주까지 개통된다면 터미널의 효용성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접경지역 유일의 공항터미널이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킨텍스 인근에는 국제적인 마이스산업 활성화를 위해 도심공항터미널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하고 있다. 나아가 고양시는 접경지의 대도시로서 최적의 입지와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국제 출국수속 뿐만 아니라 향후 남북 간 출경 수속이 도심공항터미널에서 한 번에 가능해진다면, 고양시는 경제협력과 민간교류가 활발하게 이뤄지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도심공항터미널 유치는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 아직 밑그림을 그려가고 있는 상태지만, 차근차근 유치를 준비해 킨텍스 일대 비즈니스 배후시설과 시너지를 발휘하고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고양시가 한국문화가치대상 남북문화교류 활성화 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수상 대상 지방자치단체 선정은 ()한국문화가치연구협회에서 전국 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와 226개 기초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민선 7기 문화 정책 공약 지표와 이행실태를 평가해 결정됐다.

 

미래를 꿈꾸는 평화경제특별시의 시정목표와 관련해 남북통일을 위한 평화경제 거점도시 구축 남북경제교류 관련 기업 유치 및 남북공동 콘텐츠 제작 지원 센터 설립 한강하구 남북공동연구 및 생태·역사 관광벨트 조성 남북문화예술교류 활성화 4.27 남북정상회담 기념 고양시 평화마라톤대회 개최 등의 공약사업을 추진해 점수를 받았다.

홍기훈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