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6-24 19:20

  • 뉴스
  • 구청뉴스
  • 뉴스 > 구청뉴스

이봉운 부시장, 폭염대비 취약지역 점검 고양시 무더위쉼터·공사장 방문해 애로 청취

기사입력 2018-08-09 18:5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폭염경보가 지속 중인 가운데 이봉운 고양시 제2부시장이 관내 무더위쉼터 경로당 및 대규모 공공주택 공사현장을 방문, 폭염 취약계층 안전점검에 나섰다.

 

 

9일 이 부시장은 관내 풍산동 소재 경로당을 찾아 냉방기기 작동 및 비상 응급품 비치 등 전반적인 운영 실태를 점검했다.

 

이 부시장은 장기간 지속된 폭염으로 어르신들의 건강관리가 염려된다며 쉼터 이용 어르신들의 안부를 챙겼다.

 

 

이어 장항동 원시티 공사현장을 방문, 시원한 물, 그늘, 휴식 등 폭염 안전 수칙이 잘 지켜지는지 꼼꼼히 확인하고 현장 근로자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 부시장은 공사 기일을 지키는 것도 중요하지만 첫 째도 안전, 둘째도 안전이라고 강조하며 폭염과 오존 경보에 따라 휴식시간을 철저히 준수하고 기온이 높은 낮 시간 대 실외작업을 최소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시 관련부서에 폭염피해 예방을 위한 철저한 관리를 지시했다.

 

 

한편, 고양시는 무더위 취약계층을 위한 무더위쉼터 152개소, 주요 횡단보도 주변 그늘막 쉼터 55개소를 설치·운영 중에 있으며 중앙로, 호수로 등 시내도로에서는 고압 살수 차량을 이용해 오전부터 오후까지 물을 살포, 한낮 폭염 열기를 식히고 있다.

 

특히 시는 폭염 장기화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무더위쉼터, 대형공사장 등 폭염 취약 지역에 대한 안전관리 여부를 지속 점검할 계획이다.

홍기훈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