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23 20:43

  • 뉴스
  • 정치뉴스
  • 뉴스 > 정치뉴스

정의당, 고양시 4개 지역위 창당 완료 지역위원장 '심상정·박원석·박수택·이홍우'

기사입력 2018-12-03 13:0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정의당이 고양시 지역위원회를 현행 국회의원 지역구에 맞춰 갑···정의 4개 지역위원회로 분할하는 조직 정비를 마치고 지역 활동 강화 태세에 들어갔다.

 

 

정의당은 지난 1일 오후 일산동구청 다목적실에서 고양시 병·정 지역위원회 창당 대회를 열고 지난 10월에 실시한 지역위원장 선거 결과를 보고한 뒤 지역위 규약을 채택함으로써 조직 결성을 마무리했다.

 

신설된 정의당 고양시지역위원회 위원장은 지난 6.13지방선거 정의당 고양시장 후보였던 박수택 전 SBS 환경전문기자, 고양시지역위원장은 6.13지방선거 정의당 경기도지사 후보였던 이홍우 전 민주노총 사무총장이다.

 

박수택 병 지역위원장은 이날 창당대회에서 당의 주인인 당원들의 뜻을 모아 정의당의 이념과 가치를 지역에서 구현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이홍우 정 지역위원장도 수도권에서 진보정당의 지역구 국회의원을 유일하게 배출한 곳이 고양시인 만큼 이 지역에서 장차 제1야당의 교두보를 이뤄내겠다고 결의를 밝혔다.

 

정의당은 앞서 지난 111일 농협대학교에서 지역 당원 단합대회를 겸해 고양시지역위원회(위원장 심상정 국회의원)와 고양시지역위원회(위원장 박원석 전 국회의원) 창당대회를 마쳤다.

 

한편, 정의당은 지난 6.13지방선거를 맞아 처음으로 도지사, 시장, 도의원, 시의원 후보를 모두 내서 고양시의회 시의원 의석을 기존 2석에서 4석으로 2배 늘렸다.

홍기훈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