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19 15:18

  • 뉴스
  • 경기뉴스
  • 뉴스 > 경기뉴스

道인수위에 도민제안 3만여건 쏟아져 신분당선 1위··고양은 은평자원센터 반대

기사입력 2018-07-30 10:2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이재명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의 정책 제안 온라인 플랫폼인 새로운경기위원회홈페이지에 한 달 동안 총 32,691건의 도민제안이 접수된 것으로 집계됐다.

 

 

새로운경기위원회는 도민으로부터 직접 정책제안을 받아 도정에 반영하겠다는 취지로 지난 625일부터 724일까지 같은 이름의 정책제안 홈페이지 새로운경기위원회를 운영한 바 있다.

 

정책제안을 분야별로 나눠보면 도로교통분야가 74.9%로 가장 많았고 환경분야 12.9%, 교육분야 5% 순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100건 이상 중복 접수된 제안은 모두 21건에 28,493명으로 전체 제안의 87.8%를 차지했다.

 

 

가장 많은 중복접수를 기록한 안건은 광교와 화서, 호매실, 봉담을 연결하는 신분당선 조속 연장 건의로 8,353(25.7%)이 접수됐으며 뒤를 이어 7호선 옥정역 연장요청 6,044(18.6%), 용인 동백 구성 GTX 건설 요청 3,765(11.6%), 안양아스콘 공장 이전 요청 3,351(10.3%), 동백스마트IC개통 1,371(4.2%)을 기록했다. 도는 이들 5개 안건이 모두 지역주민이 원하는 민생현안에 해당하며 전체 접수건수의 70.4%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경기도는 접수 안건 32,691건 가운데 답변불가의견 231건을 제외한 32,460건을 부서별로 정리해 도 정책수립에 반영하는 한편 추진상황 등을 경기도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기로 했다.

 

특히 도는 도민제안 가운데 어린이집 차량 사망방지대책, 북한대동강투어, 도내 공공기관 지역별 이전, SNS방범순찰기동대 운영 등 60건을 주요 정책과제로 선정, 담당부서 차원에서 적극 검토에 들어갈 방침이다.

 

 

한편, 경기도는 경기도지사의 공약가운데 하나인 도민청원제 실현을 위해 9월부터 경기도 홈페이지 열린도지사실에 ‘(온라인) 도민청원사이트를 개설, 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새로운경기위원회 홈페이지를 통해 도정에 직접 참여하고자 하는 도민의 열정을 확인했다면서 “9월부터 도민청원 사이트를 통해 도민의 의견을 잘 수렴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주성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