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4 15:55

  • 뉴스
  • 경기뉴스
  • 뉴스 > 경기뉴스

경기도, 추석 귀향길 특별교통대책 수립 21일부터 26일까지 특별교통 대책기간 지정

기사입력 2018-09-19 13:43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도가 추석을 앞두고 안전한 귀향길을 위한 특별교통대책을 추진한다. 경기도는 오는 921일부터 926일까지 6일간을 ‘2018년도 추석 연휴 특별교통대책기간으로 정하고, 귀성·성묘객들의 교통안전 및 교통편의 증진에 나선다고 밝혔다.

 

 

먼저 시외버스의 경우 귀성객 수요를 고려, 전세버스 및 예비차를 활용해 강릉, 안동, 충주, 울산, 광주 등 30개 노선에 41대를 증차하고 운행회수를 68회 증회할 계획이다.

 

시내버스는 터미널이나 지하철역 등에 연계된 수송수요에 따라 운행계통별 예비차를 활용해 증차와 증회를 탄력적으로 운영하게 된다. 택시부제는 도내 총 37,104대 중 4,645대를 시·군 실정에 맞도록 일부 해제함으로써 수송능력을 증강시키기로 했다.

 

고속도로·국도의 상습 지정체 구간은 도로전광판(VMS)을 통해 우회정보 및 나들목 진입조절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 교통량 분산에 힘쓸 방침이다. 이에 따라 경부·영동·서해안 고속도로 등 고속도로 8개 축선은 정체발생 시 주변 13개 구간의 우회도로를 안내하고, 국도 1·3·39·45 8개 축선에 대해서는 주변 12개 구간 우회도로를 안내할 예정이다.

 

도는 이번 특별교통대책기간 동안 2개반 15명으로 구성된 특별교통대책 상황실을 중심으로 유관기관 간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한다. 아울러 경기도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gits.gg.go.kr), 모바일앱(경기교통정보), 교통안내전화(1688-9090), 트위터(@16889090), 라디오, SMS, 민간포털, 내비게이션 등을 통해 도내 주요도로의 지정체 현황, 빠른길 안내, 돌발상황(교통사고, 통제구역) 안내 등을 제공하게 된다.

 

도내 시내·시외·마을·광역버스에 대한 운행정보에 대해서는 경기버스정보 시스템의 모바일앱(경기버스정보), 인터넷(www.gbis.go.kr), ARS(1688-8031)을 통해 제공한다.

 

안전운행을 위해서는 불량노면 정비와 도로 표지판 및 각종 도로시설물 정비를 추진하고, 폭우 등으로 인한 도로유실 및 파손에 대비해 도-시군 긴급도로복구 체계를 구축해 신속한 대응을 펼칠 방침이다. 이밖에도 시군, 버스운송사업조합, 버스터미널과 연계해 사전 및 연휴기간 중 점검활동을 통해 운행시간 준수, 승차거부방지, 호객행위 금지 등 운송질서 확립과 서비스 확보에 힘쓴다.

 

도 교통정책과장은 경기도에서는 도민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귀향길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도민 여러분께서도 충분한 휴식, 안전벨트 착용, 교통법규 준수 등 안전운행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김주성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