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19 07:24

  • 뉴스
  • 교육뉴스
  • 뉴스 > 교육뉴스

日 오오타니 단기대학연수단, 고양 방문 홈스테이·문화체험 등 자매도시 교류 이어가

기사입력 2018-11-01 13:25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국제자매도시인 일본 북해도 하코다테시 오오타니 단기대학 연수단 15명이 지난 1029일부터 31일까지 고양시를 방문했다.

 

 

후쿠시마 노리시게 학장을 단장으로 하는 연수단은 방문 첫날 고양시 홈스테이 프로그램에 참여한 후 30일 일산동구청에서 고양시 예방행사와 그 간의 민간국제교류 성과를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지난해 우호협력 MOU를 체결한 중부대학교를 방문, 학생과 교직원, 학술문화,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을 통한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한 구체적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일본 청년들로 구성된 이번 대표단은 우리의 전통문화와 가정생활 체험에 대한 큰 기대를 가지고 이번 홈스테이에 참여했다. 일산동구청의 환영식을 시작으로 호수공원의 단풍이 든 가을풍경을 구경하고, 킨텍스 등을 견학하며 고양시의 발전된 문화예술과 전시컨벤션 분야를 경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호스트 가정에서 준비한 삼계탕, 불고기 등 우리나라 대표 음식을 함께하고 한국의 예절을 배우며 전통문화를 체험했다.

 

연수단원들은 한국의 문화를 직접 체험하기 위해 참가한 홈스테이에 대해 극찬을 하면서 호스트 분들이 정말 친절하고 프로그램이 너무 좋았다내년에도 꼭 다시 방문해 2박 이상의 홈스테이를 하고 싶다고 입을 모았다.

 

일본의 대표단 코이타씨는 작년에 실시한 대학교 프로그램을 보며 한국과의 홈스테이 프로그램에 꼭 참가하고 싶었다일반적인 숙박에서 느낄 수 없는 가족의 따스한 정과 고양시민의 배려 속에 즐겁게 홈스테이를 마쳤다고 짧은 일정의 아쉬움을 전했다.

 

한편 고양시와 하코다테 시는 지난 20118월 자매결연 체결 이후 시 대표단 상호 방문, 직원파견 연수 등 행정 분야에서 뿐만 아니라 보육기관 간 교류, 청소년 교류 등 민간 분야에서도 활발한 교류를 진행하고 있다.

 

하코다테시는 일본 북해도 남단에 위치한 인구 26만의 도시로 일본 내에서 각광 받는 관광지로 유명하며, 오오타니 단기대학은 유아교육과 중심의 2년제 대학이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