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21 17:45

  • 뉴스
  • 교육뉴스
  • 뉴스 > 교육뉴스

고양시 '온마을 행복학교' 시범 운영해 '2019 혁신교육지구 사업' 체험 프로그램

기사입력 2018-11-05 11:57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온마을배움지원센터는 ‘2019년 혁신교육지구 사업의 본격적인 추진에 앞서 주요사업 중 하나인 온마을 행복학교를 시범 운영했다.

 

 

온마을 행복학교는 시의 다양한 교육자원을 발굴해 이뤄지는 학교교육과정 연계 체험학습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이 교실수업에서 벗어나 체험 활동을 통해 폭넓은 교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온마을배움지원센터는 2019년 혁신교육사업으로 역사, 평화, 문화, 생태 등 지역특색을 살린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학교는 클릭 한 번으로 프로그램과 강사, 버스까지 패키지로 지원받을 수 있다.

 

 

이와 관련해 센터는 지난 10월 문화, 역사, 평화 체험학교 시범사업을 계획·운영했다. 관내 7개교 32학급이 참여 한 가운데 고양문화재단과 연계한 학교 밖 예술세상문화교육을 시작으로 시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하는 고양사랑 역사교육’, 북한 접경지역의 평화자원을 활용한 임진각DMZ 체험 분단현장 통일교육이 진행됐다.

 

문화교육에 참여한 교사는 교실 밖 공연장에서 아이들이 오케스트라 연주를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전했으며, 역사체험학교에 참여한 교사는 사회교과 시간에 배운 고양시 문화유산을 문화해설사와 함께 직접 현장 체험 학습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으며 아이들이 우리고장에 대해 애향심과 자부심을 가지는 기회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또 통일교육 체험학교에 참여한 교사는 도덕과 사회 교과와 연계해 좋은 체험의 기회가 됐다전망대 망원경 너머 북한의 모습에 아이들이 분단 상황을 직접 체감할 수 있는 현장 체험을 통해 더욱 수업에 집중하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체험버스 지원 확대를 바라는 학교 현장 목소리를 반영해 2019년 혁신교육 온마을 행복학교체험버스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