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6-24 19:20

  • 뉴스
  • 문화/관광
  • 뉴스 > 문화/관광

'아이 캔 스피크' 어울림누리 무료상영 14일 고양문화재단 사전 신청자 한해 선착순

기사입력 2018-08-10 12:3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문화재단은 제73회 광복절을 기념해 오는 14일 오후 7시에 고양어울림누리 별모래극장(고양시 덕양구 어울림로 33)에서 영화 아이 캔 스피크를 무료로 상영한다.

 

 

광복절은 우리나라가 1945815일에 일본에서 벗어나 독립한 날과 1948815일에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된 날을 축하하고 기념하는 날로, 우리나라 4대 국경일 중 하나다.

 

이처럼 우리나라 국민들에게 커다란 의미를 갖는 광복절에 즈음해 상영될 영화 <아이 캔 스피크>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다루고 있어, 관람객들에게 그 여느 때보다 깊은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상처와 고통을 기억하고 역사 의식을 고취할 기회가 돼줄 예정이다.

 

작품은 배우 나문희와 이제훈이 주연을 맡아 열연을 펼쳤으며,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는 수작이라는 평가를 통해 지난해 9월 개봉 당시 화제가 됐다.

 

고양문화재단 홈페이지(www.artgy.or.kr), 콜센터(1577-7766) 등을 통해 사전 신청을 한 경우, 300명에 한해 선착순으로 관람할 수 있다. 12세 이상 관람가로, 초등학생 이상이면 부모 동반시에 한해 볼 수 있다.

박은혜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