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4-19 07:24

  • 뉴스
  • 기관단체
  • 뉴스 > 기관단체

명지병원, 대한재활의학회 봉사 '대상' 8년째 소아재활 여름캠프 개최 공로 인정

기사입력 2018-11-01 13:58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고양시 소재 명지병원(병원장 김형수) 소아재활센터가 지난 1026~27일 서울 드래곤시티호텔에서 개최된 ‘2018년 대한재활의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대한재활의학회 봉사상 대상을 수상했다.

 

 

봉사상은 대한재활의학회가 매년 사회 곳곳에서 소외된 어려운 이웃과 장애인을 위해 헌신적인 봉사활동을 실천한 기관의 재활의학과 또는 회원을 선발해 공로를 격려하는 상이다.

 

명지병원 소아재활센터는 지난 2011년부터 사회적인 편견과 제약으로 사회적인 한 여름에도 마음 놓고 수영장을 찾을 수 없는 소아재활 환아들을 위한 소아재활 여름캠프 야호 여름이다!’를 해마다 8년째 개최하고 있다.

 

소아재활 환아들의 사회 적응력을 키우고 환아는 물론 보호자들의 재활 의지를 높이는 기회가 되고 있는 이 캠프는 재활의학과 의료진과 재활치료팀, 예술치유센터, 사회사업팀, 자원봉사자 등이 참여, 안전한 물놀이와 레크레이션, 음악치료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명지병원 재활의학과는 이외에도 매년 장애인과 함께 하는 재활의학주간 무료 진료활동 및 건강강좌를 진행해오고 있으며, 이주민 대상 무료진료 등 다양한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오고 있다.

 

명지병원 재활의학과 김용균 과장은 장애인들이 비장애인들과 구별되지 않고 함께 어울려서 사회문화적 체험을 마음껏 할 수 있는 기회가 더욱 더 많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이윤정 소아재활센터장은 매년 야호! 여름이다!’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시는 의료진과 치료서, 자원봉사자들께 감사드리며, 함께 봉사대상 수상의 기쁨을 나누고 싶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조연덕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