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6 13:22

  • 뉴스
  • 사회정보
  • 뉴스 > 사회정보

고양署, 삼송·원흥 등 車속도 하향조정 고양시 86km구간 132개 노선 30~60km/h↓

기사입력 2018-06-03 16:00 최종수정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고양인터넷신문】경기 고양경찰서는 교통사망사고 예방을 위해 64일부터 보행자 유동이 많은 삼송·원흥지구 도시부 도로와 구시가지 이면도로에 대해 최고속도를 30~60km/h로 하향조정한다고 밝혔다.

 

 

속도하향 구간은 화신간도로(7060km/h) 삼원로·동송로·덕수천1·덕수천2(6050km/h) 도래울1(6030km/h) 86km구간 132개 노선이다.

 

이번 조치는 최근 3년간 교통사고 사망자는 감소 추세인 반면, 보행 사망자의 비중은 증가하여 17년에는 48%를 차지하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덴마크, 독일, 호주 등 선진국에서는 차량제한속도를 시속 60km에서 50km 이하로 낮추자 사망사고가 25%가까이 줄었다고 한다. 특히, 경찰은 차량속도가 낮을수록 운전자의 시야각이 넓어지고 제동거리가 줄어들어 보행자 충격 시 피해 최소화하기 때문에 보행자 안전을 위한 차량속도 하향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었다.

 

경찰은 이번 속도하향 조정에 따른 시민의 혼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로이용자들에게 사전홍보를 실시하고 9월초까지 무인교통 단속을 이용한 과속단속을 유예하거나 하향조정 전 속도로 단속할 예정이다.

 

강신걸 고양경찰서장은 앞으로도 보행자가 안전한 사람이 우선인 교통문화를 조성할 수 있도록 제한속도 하향 조정, 횡단보도 설치 등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기훈 (gyinews7@gmail.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